취약계층에 ‘청년 사장 도시락’… 코로나 넘는 송파의 맞

‘마을&청년과 함께, 살 만한 송파’ 사업

자가격리 불시 점검하는 관악

무단이탈자 ‘원스트라이크아웃’ 고발

의왕시,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경제 활성화…구내식당 휴무일 운영

부족한 혈약 확보위해 긴급 헌혈 행사 진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 각 지자체가 코로나19 여파로 침체에 빠진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대책을 강구하고 있다. 의왕시는 움츠러든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구내식당 휴무일을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음식점 이용객이 크게 줄며 지역상권이 위축되고 있어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다. 오는 19일과 26일 2회 휴무를 실시해 직원들이 인근 식당을 이용토록 했다. 하루 평균 시청 구내식당 이용 인원은 500여명이다. 이들이 인근 식당을 이용하면 약 500여만원의 지역상권 매출로 이어질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번달 휴무 시행 뒤 코로나19 확산 여부에 따라 추가 휴무일을 결정할 계획이다.

코로나19 사태로 단체, 개인 헌혈자 수가 급감하고 있다. 적십자사에 따르면 최근 혈액 보유량이 3일분을 약간 웃도는 수준으로, 적정량인 5일분을 크게 밑돌고 있다. 혈액수급이 절대적으로 부족하자 시는 오는 19일 시청 헌혈버스에서 ‘사랑의 헌혈’ 행사를 긴급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공무원의 지역상권 이용과 헌혈 캠페인 참여로 지역사회가 활기를 되찾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中企육성기금 이자 1.5%로 인하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넉달간 급여 30% 반납한 구청장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