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약계층에 ‘청년 사장 도시락’… 코로나 넘는 송파의 맞

‘마을&청년과 함께, 살 만한 송파’ 사업

자가격리 불시 점검하는 관악

무단이탈자 ‘원스트라이크아웃’ 고발

서울시의회 체육단체 조사특위 활동기간, 금년 10월까지 연장 결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특별시의회 체육단체 비위근절을 위한 행정사무조사 특별위원회(이하 조사특위)의 특위 활동기간이 오는 10월 14일까지로 연장돼 앞으로 8개월의 활동을 보장받았다.

이날 오후 열린 제291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서울특별시의회 체육단체 비위근절을 위한 행정사무조사 특별위원회 활동기간 연장안’이 상정되어 원안의결 됐다. 체육단체의 지속적인 관리, 감독을 통해 운영을 정상화하고 관련제도가 올바르게 정착하기 위해 정부부처 및 유관기관과의 연계활동의 필요성에 공감했다는 것이 운영위원회의 전언이다. 이로써 전국체전 개최와 행정사무감사 및 서울시체육회 회장선거 등으로 주춤했던 조사특위 활동이 다시 활력을 되찾을 전망이다.

조사특위 김태호 위원장은 “앞으로도 체육단체의 정상화를 위해 조사특위가 종료되는 시점까지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하며 ”격려와 공감해주는 여러 선배 동료의원님들께 감사하다”는 인사를 전했다.

한편 조사특위 위원들은 체육단체의 비위를 근절해 생활체육과 엘리트체육의 실질적인 통합과 스포츠정신이 빛나는 체육환경 조성이라는 초심을 되새기며 “초심을 잃지 않고 도끼를 갈아 바늘을 만든다는 초심불망 마부작침의 마음으로 임할 것”이라고 다시 한 번 다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中企육성기금 이자 1.5%로 인하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넉달간 급여 30% 반납한 구청장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