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찬스’ 감사원 감사 착수, 서울시교육청 인사잡음 들

서류 조사 등 거쳐 지난달 18일 본격 감사 돌입

무상교통·노면전차… 시민생활권 보장 시동

도농복합도시 화성시의 ‘교통복지 정책’

이태원 방역클라쓰 시즌2…어서 와요

[현장 행정] 손수 청소 솔 든 성장현 용산구청장

강남, 9월까지 소형음식점 음식물쓰레기 무상 수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남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난을 겪는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지난 1일부터 관내 소형음식점 1만여곳의 음식물쓰레기를 무상으로 수거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강남구는 “‘강남구 음식물류 폐기물 발생억제, 수집·운반 및 재활용에 관한 조례 시행규칙’에 따라 매출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면적 200㎡미만 일반·휴게음식점을 지원하기 위한 선제적 조치”라고 설명했다.

음식물쓰레기 무료 수거는 오는 9월까지 진행되며, 종량제 봉투나 음식물 납부필증을 사용하지 않고 전용용기에 담아 배출하면 된다. 오후 7시부터 새벽 3시까지 수거한다.

송진영 청소행정과장은 “이번 지원으로 관내 음식점은 한달 평균 3만 3000원, 6개월간 19만 8000원의 수수료 감면 혜택을 받게 된다”며 “앞으로도 나(Me), 너(Me), 우리(We)가 함께하고, 배려하고, 존중하는 마음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지원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정은경 “깜깜이 감염 제일 싫어”

“고위험군으로 이어질까 가장 우려”

“취약노동자 23만원씩 지원”

이재명 경기도지사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