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자 운전면허 반납·인센티브 신청 주민센터서 한번에

8월부터 주민센터 ‘원스톱 서비스’ 구축

유해성분 328배… 수입 어린이 ‘위해제품’ 83만점 적발

관세청, 올 4~5월 학용품 등 집중 단속

“우리 지자체로 놀러 오세요”… 침체된 지역 관광 살리기

인천시 호텔 비용 부담 붐업 프로모션, 경북 1500개 숙박업소 할인 이벤트

과천시, 더 많은 신혼부부에게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신혼부부 주택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기준 완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 과천시가 신혼부부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기준을 대폭 완화한다. 시는 부부합산 소득과 신혼부부 인정기간 범위를 확대해 더 많은 신혼부부에게 대출이자를 지원한다고 2일 밝혔다.

시는 소득 기준을 당초 부부합산 8000만원 이하에서 97000만원 이하로, ‘신혼부부’ 인정 기준은 혼인신고 5년 이내에서 7년 이내로 변경했다. 해당 신혼부부에게는 전세자금 대출 잔액 1% 범위 내에서 연 1회에 한해 최대 100만원을 지원한다. 5억원 이하 지역 주택에 거주하는 신혼부부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버팀목 전세자금 등 주택도시기금 대출을 받았거나 공공기관에서 생활 안정 목적으로 전세자금 융자를 받았으면 대상에서 제외한다. 동 주민센터로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시는 2018년부터 신혼부부 주택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사업을 벌이고 있다. 신혼부부 주거비 부담을 덜어 주고, 지역 내 안정적인 생활을 돕기 위해서다. 지난해에는 1억원 예산으로 46가구 대출 이자를 지원했다.

심명순 복지정책과장은 “이번 기준 완화로 높은 주거비 부담으로 어려움을 겪는 더 많은 신혼부부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학교방역 비상대책 체계 구축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