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섬진강댐 관리 3개 공기업 ‘기관 이기주의’가 물

각각 농업용수·생활용수·발전용수 관리 저수량 등 결정 때 이견… 홍수조절 실패 전문가 “댐 만들고도 역할 못해 화 키워”

울릉공항, 10월 첫 삽 뜬다

경북道 “환경영향평가 마무리 단계” 2025년 완공 목표… 관광 활성화 기대

유치원 3법에도 유치원 ‘막가파식 운영’… 처벌 약해 ‘

교비 횡령 통보 82곳 중 원상회복 전무 원생 감축·운영비 중단도 아랑곳 안 해 “재정 조치만으론 한계… 형사처벌 해야”

국제사회 “코로나 상황 속 韓통계 노하우 알려 달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ILO·각국 통계청, 대응 전략 공유 요청

코로나19로 대면조사가 제한되면서 통계 작성에 어려움을 겪는 국제사회가 한국의 통계 대응 노하우를 찾아 나섰다. 23일 통계청에 따르면 최근 국제노동기구(ILO)를 비롯한 국제기구와 해외 각국의 통계청이 우리나라의 통계 대응 전략을 공유해 달라고 요청했다.

통계 작성은 가구와 사업체를 직접 방문하는 대면조사로 생산되는 경우가 많은데, 특히 개발도상국들은 통계 작성을 취소하거나 무기한 연기한 상태다. 선진국에서도 프랑스의 소비자물가조사, 아일랜드의 가계조사, 벨기에의 소득·생활 수준 조사 등 대면조사가 불가피한 통계 작성이 잇따라 중단되거나 연기되고 있다.

우리 통계청은 코로나19 심각 단계가 결정된 지난 2월부터 비상대책본부를 가동했으며, 안전을 위해 조사 대상을 상대로 방문·전자우편·전자조사 등 선호조사를 벌인 이후에 본조사를 실시했다. 방문조사 때에도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하도록 했고, 지난 16일부터는 국가통계가 차질 없이 생산될 수 있도록 현장조사 긴급대응조직을 신설하기도 했다.

라파엘 디에스 데 메디나 ILO 통계국장은 “한국 통계청의 성공적인 대응 사례는 현재 동일한 위기에 처한 많은 국가에 매우 유용한 정보가 될 것”이라며 “각 국가와 공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세종 나상현 기자 greentea@seoul.co.kr

2020-04-24 1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속도 내는 불광천 문화벨트… ‘은평 컬처노믹스’ 새길 연다

[Seoul 구청장과 톡~톡] 김미경 은평구청장

동작, 미혼부·모에 서울 첫 아동양육비 3종 지원

소득 60% 이하, 한부모·미혼모시설 입소자 “경제적 부담 덜고 사회적 편견 불식 기대”

종로 ‘마을교사’ 17일까지 모집

미래사회 주역 청소년 꿈 응원

관악 청소년 정책… 청소년 손으로 만들어요

청소년 자치의회 ‘모두’ 참가자 모집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