햄버거병 이어 쌀벌레 나온 안산 유치원, 공립으로 전환된

경기도교육청, 유치원 부지·건물 매입 식중독 피해 원아들 공립유치원 승계

코로나, 직업계高마저 삼켰다… 취업률 10%대로 ‘뚝’

부산·울산·경남 고졸 취업난 ‘최악’

국회 문턱 못 넘고… 8년째 잠만 자는 이해충돌방지법안

2013년 핵심 내용 빼고 ‘청탁금지’만 입법 5년뒤 ‘공무원 강령’에 담아 처벌은 못 해

새마을세계화재단, ‘영어·불어 새마을 노래 우수 영상 공모전’ 개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어.불어 새마을노래 공모전 포스터. 새마을세계화재단 제공

경북도 새마을세계화재단은 5일 올해로 50주년을 맞은 새마을운동의 우수성을 국내 외에 알리는 ‘영어·불어 새마을 노래 우수 영상 공모전’을 연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에 개인 또는 팀으로 참여한 영어·불어 대상 1개 팀에는 각각 500만 원, 최우수상 1개 팀에 200만 원, 우수상 6개 팀에 각각 50만원의 상금을 준다.

공모전 참여를 희망하는 개인이나 팀은 새마을노래 1절(새벽종이 울렸네 새아침이 밝았네, 너도나도 일어나 새마을을 가꾸세)~4절을 영어·불어로 부르는 영상을 만든 뒤 오는 7월 6일~9월 4일까지 새마을세계화재단(songsj@saemaulgf.or.kr)으로 접수하면 된다.

영어와 불어 가사는 새마을세계화재단 홈페이지에 게재돼 있으나 영어·불어 가사를 새로 번역해 부를 때 높은 점수를 받을 수 있다.

심사는 ▲가사 번역 ▲퍼포먼스 ▲영상미 및 영상 완성도 ▲영상 활용도 ▲유튜브 ‘좋아요’를 모두 합산해 결정한다.

새마을세계화재단은 9월 7일~23일까지 전문가 심사 및 유튜브 국민투표를 거친 뒤 7월 25일 입상작을 발표한다.

장동희 새마을세계화재단 대표이사는 “현재 새마을세계화사업은 아시아, 아프리카 등에서 활발히 진행될 정도로 인기가 많다”면서 “새마을운동을 배우려는 국가도 점차 늘어나는 추세지만 번역된 새마을 노래를 쉽게 접근할 수 없어 노래 영상 공모전을 열게 됐다”고 말했다.

안동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출근길·국밥집·아동시설… 골목 1만 5000보 ‘민원 해결사

[현장 행정] 시흥3동 누빈 유성훈 금천구청장

한발 빠른 공공와이파이·IoT… 더 똑똑해지는 ‘스마트 구로

[Seoul 구청장과 톡~톡] 이성 구로구청장

용산, 경비원 교육·취업과정 운영

성장현 서울 용산구청장

영등포, 아동·청소년에 정책 제안받는다

‘탁트인 아동 talk talk’ 참가자 모집 놀이·안전·시민권 등 과제 정해 제안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