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경기 특별재난지역 先선포 後피해조사 검토

행정·재정·금융·세제 등 특별지원

“장점마을 집단 암은 폐기물 부적정 처리 탓”

감사원, 익산시 지도·감독 실태 점검 결과 “퇴비 원료를 비료 원료로 쓰게 신고 접수 고온건조 과정 오염물질·악취 지속 발생”

대기업 사내복지기금 협력회사 지원 허용… 상생의 길 열린

고용부, 근로복지기본법 개정 입법예고

김원기 경기도의회 부의장, 사회복지시설 위문 끝으로 2년 임기 마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의회 제공

제10대 경기도의회 김원기(더불어민주당·의정부4) 부의장이 9일 가출 또는 가출상황에 처한 위기 청소년들에게 안전한 쉼터를 제공하는 사회복지시설인 ‘의정부시여자단기청소년쉼터’를 찾아 쉼터 관계자로부터 운영 현황 및 애로사항을 들었다.

김 부의장은 “경기도의회는 소외된 이웃을 찾아 따뜻한 사랑의 기운을 느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복지 사각지대 해소와 복지환경 개선 등 복지정책에 대한 보다 많은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확산 차단을 위해 애쓰고 있는 청소년쉼터 관계자를 격려했다.

또 “후반기에도 도민들의 가려운 곳을 긁어주고 아픈 곳을 보듬어 1370만 경기도민 모두가 행복할 수 있도록 현장의 소중한 목소리를 담아 정책을 펼칠 수 있는 ‘더 큰 복지우산’이 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경기도의회 제공

3선 도의원으로 그동안 낮은 자세로 도민을 섬겨 왔던 김 부의장은 오늘 위문을 끝으로 2년간의 부의장 임기를 무사히 마치고 일반 평의원으로 돌아가 도민의 행복을 위한 의정활동을 계속 이어갈 예정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