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경기 특별재난지역 先선포 後피해조사 검토

행정·재정·금융·세제 등 특별지원

“장점마을 집단 암은 폐기물 부적정 처리 탓”

감사원, 익산시 지도·감독 실태 점검 결과 “퇴비 원료를 비료 원료로 쓰게 신고 접수 고온건조 과정 오염물질·악취 지속 발생”

대기업 사내복지기금 협력회사 지원 허용… 상생의 길 열린

고용부, 근로복지기본법 개정 입법예고

개인이 특허에 투자 1호 크라우드펀딩 출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특허청, 민간 투자 활성화 지원위해 정책자금 투자 등

개인이 지식재산(IP)에 직접 투자할 수 있게 됐다.

특허청은 15일 IP에 투자하는 크라우드펀딩 1호 상품이 국내 플랫폼 업체인 와디즈를 통해 출시했다고 밝혔다. 자금 수요자가 온라인을 통해 다수의 대중에게 자금을 모으는 방식으로, 고효율 동영상 압축기술(HEVC) 표준특허에 투자한 후 국제 표준특허 관리기관으로부터 사용료 수익을 받아 배분하는 구조이다.

정부는 지난 2일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지식재산 금융투자 활성화 추진전략’을 발표했다. 특허권 등 지식재산에 직접 투자해 사용료·매각 등을 통해 수익을 얻는 투자를 확대하겠다는 취지다. 이에 따라 다양한 금융투자 상품을 설계, 크라우드펀딩 플랫폼과 특허관리전문회사 등의 협업을 통해 지식재산 크라우드펀딩 1호 상품이 출시됐다.

국내에서는 흥국증권이 지난해 4월 민간 최초로 HEVC 표준특허에 투자하는 사모펀드를 출시했고, 모태펀드 특허계정에서도 2017년 국내에서 개발한 통신분야 표준특허에 투자한 바 있다.

특허청은 민간의 IP 금융투자 지원을 위해 정책자금으로 직접 투자하는 펀드(410억원 규모)를 조성해 8월 중 공고할 예정이다.

박호형 산업재산정책국장은 “지식재산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고 투자로 이어질 수 있도록 2·3호 등 민간의 지식재산 투자상품 출시를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