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경기 특별재난지역 先선포 後피해조사 검토

행정·재정·금융·세제 등 특별지원

“장점마을 집단 암은 폐기물 부적정 처리 탓”

감사원, 익산시 지도·감독 실태 점검 결과 “퇴비 원료를 비료 원료로 쓰게 신고 접수 고온건조 과정 오염물질·악취 지속 발생”

대기업 사내복지기금 협력회사 지원 허용… 상생의 길 열린

고용부, 근로복지기본법 개정 입법예고

안양시, 어린이공원 3곳 복합형으로 조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석수어린이공원 생태놀이터 10월말 정비완료


석수어린이공원 조감도. 안양시 제공


부안어린이공원 정비공사 종합계획도


한미어린이공원 조감도

경기 안양시가 평범했던 어린이공원을 복합적 힐링공간으로 조성한다. 시는 석수어린이공원 등 3개소 어린이공원 정비공사를 착공했다고 31일 밝혔다. 총사업비 11억여원을 들여 11월까지 마무리 할 계획이다.

10월 말 마무리 예정인 석수어린이공원이 우선 눈에 띈다. 성장기 아이들이 도심 속에서 자연을 만끽하며 정서적 안정감과 창의력 발달을 도모할 수 있는 생태놀이터 공간으로 석수초교 후문 일대 3260㎡ 면적에 새롭게 조성한다.

4억 3000만원을 들여 나무더미를 활용한 2종류 4곳 생태시설과 데크쉼터 등 5종류 25곳에 휴게시설이 들어선다. 어린이들에게 특히 인기 있는 짚라인놀이대를 설치하며, 바닥은 안전한 투수블럭으로 포장할 예정이다.

공원주변 곳곳에는 조경수목을 식재한다. 야외운동기구와 파고라, 목재를 활용한 놀이기구도 설치되면 가족단위로도 여가를 즐길 수 있는 시설과 환경으로 바뀐다.

면적은 작지만 9월말 정비가 끝나는 관양2동 한미어린이공원 아이누리놀이터 11월말 완료예정인 부안어린이공원도 어린이 창의공간과 복합적 휴식공간으로 모자람이 없다. 소리놀이시설과 물놀이수로을 조성하는 부안어린이공원, 아동중심인 한미어린이공원 역시 다양한 놀이기구와 조경수목, 벤치 등이 곳곳에 설치돼 지역주민들에게는 안락한 쉼터가 될 전망이다. 시는 앞서 지난 6월 민백어린이공원(귀인동)과 신촌어린이공원(신촌동) 시설을 정비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