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영웅 후손 찾기 SNS로… 서대문독립축제 진화

[현장 행정] ‘언택트형 프로’ 도입 문석진 구청장

“왕십리역은 사통팔달 최적지… GTX-C 정차에 온힘 쏟겠다

[Seoul 구청장과 톡~톡] 정원오 성동구청장

송파, 수용인원 40% 이하로… 공연장 수칙 마련

[우리 동네 공연장이 코로나 시대를 사는 법] 코로나 대응 위해 좌석폭 0.5m 이하면 2칸 이상 띄어 앉고 전자출입명부 병행

“태릉에 아파트를? … 지금도 숨막혀 광역교통대책 선행 돼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구리시가 태릉골프장 83만㎡ 개발에 앞서 광역교통대책 마련을 정부에 요청하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정부가 계획 중인 육군사관학교 이전과 태릉골프장 공공주택 건립 예정지 가운데 약 7만5000여㎡는 행정구역상 구리시 관할 지역이기 때문이다.

구리시청 전경

더욱이 면적 50만㎡ 이상 또는 인구 1만명 이상 대규모 개발사업 때는 인근 도시에 영향을 주는 만큼 광역교통대책을 마련하도록 특별법으로 정하고 있다.

태릉골프장 인근에는 구리 갈매신도시가 건설됐으며 80만㎡ 규모의 갈매역세권 공공주택지구 개발사업도 추진 중이다. 인근 사노동에는 정부의 한국판 뉴딜 사업의 하나로 100만㎡ 규모의 ‘스마트 e-커머스(전자상거래)’ 특화단지가 계획됐다. 구 시가지에 있는 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과 푸드테크 밸리 조성계획도 예정돼 있다.


정부가 아파트 건설을 추진중인 태릉체력단련장(골프장) 전경.(구리시 제공)

이에 맞춰 구리시는 지하철 6·9호선 연장, 경전철 면목선 연장, 경춘선·분당선 직결,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노선 갈매역 정차 등을 위해 타당성 조사를 진행 중이다.

안승남 시장은 “대규모 사업 확정 또는 추진계획에 따라 개발 지도가 급격히 변하고 있다”며 “태릉 인근 도로는 상습정체 지역이이라 교통대책이 시급한 만큼 정부와 적극적으로 협의해 교통환경을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상봉 기자 hsb@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구청 점거농성 40일 만에… 노원구서비스공단 노사 협상 타결

고령친화 직종 최대 3년 기간제 신규 채용 무기계약직서 일반직 전환은 협의 계속

문화예술 ‘핫플레이스’ 강서 화곡이 들썩들썩

강서문예회관 추진 7년 만에 기공식

아찔한 금동초교 급경사로, 걷고 싶은 길 된다는데…

금천구·교육청·학교 이동편의 개선 협약 수직형 엘리베이터·보행데크 내년 완공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