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안심센터 256곳 구축… 372만명 상담·검진서비스

‘치매국가책임제’ 시행 3년 성과

골목길 방역은 전달체계가 중요한데… 질병청 돼도 ‘수족

[관가 인사이드] 질병청, 행안부·보건소와 협업 필요 감염병 관리 매뉴얼 아직 준비 안돼 현장 수족 역할 누가 할지 고민해야 ‘전문가 집단’ 질병청 행정력 떨어져 국회 관련 업무 처리도 쉽지 않을 듯

1시간에 파도 1000번 ‘출렁’… 시흥서 사계절 내내 서핑

세계 최대규모 경기 시흥 인공서핑장 ‘웨이브파크’ 새달 7일 개장

햄버거병 이어 쌀벌레 나온 안산 유치원, 공립으로 전환된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교육청, 유치원 부지·건물 매입
식중독 피해 원아들 공립유치원 승계


집단 식중독 발생에 이어 원생 가정에 배달된 급식꾸러미 쌀 포대에서 쌀벌레가 발견된 경기 안산의 A 사립유치원이 공립으로 전환된다. 사진은 A 유치원 전경.
연합뉴스

집단 식중독 발생에 이어 ‘쌀벌레 급식꾸러미’ 배달로 물의를 빚은 경기 안산의 A 사립유치원이 공립으로 전환된다.

경기도교육청은 지난 3일 건물매입형 공립유치원(이하 매입형유치원) 선정위원회를 열고 A 유치원의 부지와 건물을 사들이기로 했다고 4일 밝혔다. 매입형유치원은 사립유치원을 매입해 공립유치원으로 재개원하는 사업으로 유아교육 공공성 강화를 위해 지난해 도입된 제도다.

도교육청은 집단 식중독 사고로 A 유치원이 두 달 가까이 폐쇄됐고, 앞으로도 현재 원장이 유치원을 정상적으로 운영하는 것은 불가능할 것으로 보고 공립 전환을 검토해 왔다. 피해 학부모들도 최근 A 유치원 정상화를 촉구하는 190여명의 서명을 도교육청과 교육부에 제출했다. 집단 식중독 사고로 피해를 본 원아들은 공립유치원으로 승계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사안의 심각성, 긴급성을 고려해 신속하게 공립 전환 작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A 유치원은 지난 6월 12일 첫 식중독 환자가 발생한 이후 원생 등 118명이 식중독 의심 증상을 보였고 이 가운데 16명이 합병증인 용혈성 요독 증후군(일명 햄버거병) 진단을 받고 투석치료까지 받으면서 6월 중순 이후 지금까지 폐쇄된 상태다. 또 최근에는 원생 가정에 배달된 급식꾸러미 쌀 포대에서 쌀벌레가 발견돼 학부모들의 공분을 샀다.

김병철 기자 kbchul@seoul.co.kr

2020-08-05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남구민 높은 눈높이에 딱… 공공복지시설 행정 수준 업

[현장 행정] 정순균 강남구청장 복지시설 변화 앞장

양천, 지역경제 우리가 살린 데이~

코로나 극복 착한결제·소비 2차 캠페인 단골가게 10만원 이상 쓰면 마스크 지급 구청 외식데이·가을 꽃드림데이 등 다채

동대문 3차 희망일자리 550명 뽑는다

24일까지 신청… 2개월 동안 최저시급 실직자·대학 휴학생 우선 선발하기로

서초, 코로나 확진자 방문업체에 특별지원금

300만원 지급… 24일까지 홈피 신청해야 상호 공개된 개별사업자에게도 100만원 조은희 구청장 “생활밀착형 지원 마련”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