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남의 설계도로 100억 공사 진행… 양화 인공폭포 착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원희룡, 송악산에서 제주 난개발 마침표를 찍다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몸으로 북한산·히말라야를 느끼는 강북 “세계 최고봉 도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경기도, 프랜차이즈 브랜드 ‘일방 매각’ 문제점 조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맹 본사와 점주 간 분쟁, 생계형 가맹점주 피해 실태 등

경기도는 국내 주요 외식업 프랜차이즈 브랜드 사모펀드 매각에 따른 가맹 본사와 점주 간 분쟁 조사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이와 함께 생계형 가맹점주 피해 실태도 파악할 예정이다.

도는 최근 한 프랜차이즈 브랜드 가맹점주들로부터 일방적으로 매각에 따른 문제점을 조사했다. 10년간 국내 주요 외식 프랜차이즈 사모펀드 매각은 10건이 넘는다. 하지만 대부분 가맹점주 의사가 반영되지 않은 본사의 일방적 결정으로 다양한 불공정 거래 문제가 발생한다는 점을 지적했다.

점주들은 가맹 본사 브랜드 가치와 안정성을 믿고 투자 개념으로 계약을 체결한다. 하지만 이들은 본사가 매각되면 새로운 본사의 가맹사업 지침과 협상 기준에 따라 영업 위험을 떠안게 된다. 현재 가맹 사업법 관련 규정에는 가맹사업 양도에 있어 가맹점주 동의나 의견청취 절차가 전혀 없다.

프랜차이즈가 사모펀드에 매각되면 단기 수익을 올리기 위해 원가율을 낮추거나 무리한 점포수 확장으로 불공정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가맹점주는 원가절감을 위한 저가 재료 사용, 마케팅 비용 전가, 점포 수 확장에 따른 근접 출점으로 본사의 영업이익은 증가하는 반면 가맹점주는 이익은 감소하는 등 여러 가지 문제 발생을 우려한다.

도는 이런 문제를 예방하고 해결 방안을 찾기 위해 사모펀드로 매각된 브랜드를 대상으로 가맹점포 증가비율과 근접출점 여부, 매각 후 매출액 변화 분석를 조사한다. 또 매각 시 점주 동의 절차 여부, 광고·판촉행사 빈도와 비용·부담 전가 등에 대한 조사를 진행할 방침이다.

도는 조사 결과에 따라 브랜드 매각 등의 중요사항 결정 시 본부-가맹점주 간 협의절차 제도 마련을 중앙정부에 건의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실제 불공정 피해가 확인된 곳에 대해서는 공정위 신고 등 후속조치를 이어갈 계획이다.

김지예 도 공정경제과장은 “가맹사업 브랜드 일방적 매각으로 가맹점주의 지위는 물론 제품의 질과 가격이 모두 불안정해질 것”이라며 “이는 브랜드를 신뢰하고 소비하는 소비자 피해로 이어질 수 있어 현재 상황과 문제점을 자세히 파악해 제도 개선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정성어린 손편지 獨정부에 잘 전달… 평화의 소녀상을 지켜

[현장 행정] ‘베를린 소녀상 철거 반대’ 동참 계성고 학생들 만난 이승로 성북구청장

이의걸 강서구의회 의장 “빠른 고도제한 완화로 지역 발전

전체 면적 97.3% 해당… 지역 발전 족쇄 국토부와 소통… “시간 단축 위해 최선” 코로나 어려움 겪는 소상공인 대책 준비

4차산업 청년 인재 양성… ‘스마트 양천’ 만든다

‘가상·증강현실’ 새달 26일부터 무료 교육 현업 활동 우수 강사진이 커리큘럼 설계

동작 “전통시장 코로나 차단”… 방역키트 지원

마스크·살균소독제 등 점포 980곳 전달 방역전문 ‘어르신행복주식회사’도 투입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