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티슈는 플라스틱입니다” 경기도, 기념품 제공 등 자제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나주 ‘갈등 병합 발전소’… “가동 더 못 미뤄” vs “발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42년 된 국내 첫 광산촌 아파트, 태백 최첨단 ‘탄탄마을’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국민이 뽑은 적극행정 대상에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코로나19 진단을 위한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운영 사례가 올해 상반기 적극행정 최우수 사례로 선정됐다.

인사혁신처와 행정안전부는 18일 정부세종청사 대강당에서 ‘2020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열고 국민이 직접 뽑은 올 한 해 적극행정 우수사례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상반기 우수사례 대상은 보건복지부의 ‘적극행정과 코로나19 방역’, 세종시·경기 고양시의 ‘코로나19 대응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운영’이 차지했다. 최우수상은 코로나19에 적극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진단법을 개발하고 긴급사용승인을 한 질병관리청과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받았다.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역을 한 농림축산식품부, 전국 최초로 양방향 도보 이동형 진단부스를 도입해 코로나19 검사 시간을 단축시킨 부산 남구도 최우수상을 받았다.

한편 국무조정실은 정세균 총리와 1~2년 차 젊은 사무관 4명의 지난달 21일 간담회 내용을 이날 공개했다. 정 총리는 참석자 중 강보성 인사처 사무관이 정 총리의 ‘접시론’에 대해 묻자 “일을 하다가 실수를 하는 것은 괜찮지만 일을 하지 않고 무사안일한 행정을 하면 절대 안 되겠다. 접시를 닦다가 깨지는 것은 괜찮은데 그냥 쌓아두지는 말라는 메시지”라고 적극행정의 의미를 설명했다.

이현정 기자 hjlee@seoul.co.kr

2020-11-19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이번엔 장난감 경매… 비대면 문화 선도하는 중구

[현장 행정] 언택트 행보 돋보이는 서양호 구청장

“5년간 65만 가구”… 은희씨 당찬 꿈

조은희 서초구청장, 시장 출마 공약 발표 “하늘 아래 내 집 한 칸 갖게 해 드리겠다” 반값 재산세·동부간선도로 지하화 추진

구민과 정책 소통… 동대문 ‘협치 한마당 행사’ 연다

7일 오후 2시간 걸쳐 온라인으로 진행 유튜브 채널 시청 후 의견 제안도 가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