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기 관리, 택배 보관, 밤길 안전도 … 노후주택을 아파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용산, 53억 규모 한국판 뉴딜 60개 사업 추진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취약계층 돕고 자원 재활용… 강서 “중고 PC 기부하세요”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강북 근현대사기념관, 내 PC·스마트폰으로 들어왔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기념관 홈페이지 통해 VR 서비스 제공
‘사월혁명 60주년’ 기획전시 등 감상 가능


서울 강북구의 근현대사기념관 내 가상현실(VR) 전시 모습.
강북구 제공

서울 강북구가 근현대사기념관 전시를 가상현실(VR) 서비스로 제공한다고 25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시공간의 제약 없이 전시를 관람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가상현실 전시관은 근현대사기념관 홈페이지에서 입장할 수 있다. PC는 물론 스마트폰에서도 이용 가능하다. 방문자들은 실제 기념관을 방문한 것처럼 생생하게 전시를 둘러볼 수 있다.

전시는 상설전시와 기획전시로 나뉜다. 상설전시실은 동학농민운동부터 일제강점기 독립투쟁까지의 얘기를 다룬 ‘짓밟힌 산하와 일어선 민초들’, 근현대사를 아우르는 영상을 감상할 수 있는 ‘시대의 마감과 민주의 마중’, 광복 이후를 담은 ‘우리가 사는 나라, 민주공화국’ 등 3개 구역으로 구성돼 있다.

현재 기획전시는 사월혁명 60주년 기념특별전 ‘잔인한 사월, 위대한 혁명’이 진행되고 있다. 이곳에서는 혁명 화보와 4월 혁명에 참가한 학생들의 활동을 기록한 ‘아혼록’, 법정 기록을 녹취한 기록인 ‘혁명재판공판기’ 등이 전시돼 있어 앞선 세대의 자유를 위한 열망을 짚어 볼 수 있다.

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VR 전시를 중단 없이 계속 이어 나갈 예정이다. 이와 함께 기존에 운영했던 온라인 사전예약제도 병행 운영한다. 구는 하루 관람 인원을 50명 이내로 제한하고 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감염병 확산으로 전시관 방문에 제약이 많은 요즘 VR 서비스는 격동기 근현대사를 보다 쉽게 살펴볼 좋은 기회”라면서 “코로나19 상황이 종결될 때까지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비대면으로 제공해 구민들의 일상에 힘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20-11-26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경비실은 시원, 노원구는 훈훈… 에어컨 설치비 2억원 지원

에어컨 설치한 단지에 주택 지원사업 가점

청년 목소리 듣는 송파… 위원회 청년위원 15% 배정

106개 정책 자문위에 의무 할당제 도입 구정 참여 권리 보장하고 정책에 반영 자치구 첫 성년 출발지원금 10만원도

엄마도 아기도 싱긋… 양천, 유기농 식품 드려요

임산부 위한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 1년간 1000명에게 41만원 상당 지원

어린이를 지켜라… 성북, 위기 아동 전수조사

아동학대 고위험군 150명 대상 진행 공무원이 가정 찾아가 양육 환경 점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