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1호 코로나 치료제 새달 현장 공급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9조원 지역 투자 이끌 파격? 법인세율 차등!”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불도저 부처’ 국토부… 거세진 여성 파워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소상공인 지원 사회적 대화 개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사노위 산하 소상공인위원회 출범

코로나19로 극심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한 사회적 대화가 시작됐다. 사회적 대화기구인 대통령 직속 경제사회노동위원회는 산하에 취약 사용자를 대표하는 소상공인위원회를 26일 발족했다고 밝혔다. 경사노위는 앞으로 소상공인 보호·육성 관련 주요 의제를 개발하고 정책 제안을 추진한다. 본위원회에 의제 논의를 위한 의안 상정을 요청할 수도 있다.

소상공인위원회는 한국외식업중앙회, 전국가맹점주협의회를 포함한 소상공인 단체 관계자와 한국경영자총협회, 대한상공회의소 관계자 등 10명으로 구성됐다. 계층별 위원회 출범은 전국 수준의 노사단체 중심으로 이뤄지던 사회적 대화를 다양한 취약계층으로 확장해 지평을 넓힌다는 의미가 있다.

소상공인위원회 위원장으로 위촉된 하현수 전국상인연합회 회장은 “코로나19의 피해가 소상공인에게 집중되고 있는 현 상황에서 위원회가 위기 극복 방안 모색은 물론, 근본적인 현안 해결을 위한 대화 플랫폼으로 자리잡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현정 기자 hjlee@seoul.co.kr

2020-11-27 1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까치’가 물고 온 데이터 통신비 덜어 준 도봉구

[현장 행정] 이동진 도봉구청장 ‘까치온’ 시행 점검

발달장애인 걸음걸음 지켜주는 송파

GPS 내장 ‘스마트 깔창’ 35가구에 보급 보호자 스마트폰으로 실시간 위치 전달

긴급임시주택… 위기의 주민 품은 중구

이달 다산동에 공가 리모델링 1호 운영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