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준 “가덕 신공항엔 초당적 협치”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경찰·지자체 신경전에 자격 논란까지… 자치경찰제 곳곳서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주소 공개·가족 위협 ‘막가는 배달’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한예종 유치는 송파의 염원… 지역문화예술과 시너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의정 포커스] 이황수 송파구의회 의장

이황수 서울 송파구의회 의장

“송파구 방이동에 한국예술종합학교(한예종)을 유치하기 위해 구 집행부와 함께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이황수 서울 송파구의회 의장은 지난 5일 의장 집무실에서 “한예종 유치는 송파 지역주민들의 가장 큰 염원”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이 의장은 “송파구에는 대학이 한국체대 밖에 없는데 한예종이 들어오면 관광특구로서 인프라를 활용하기에도 좋고 송파구 이미지 메이킹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송파구의회 제3·4·5·8대 4선 의원인 이 의장은 송파구가 경기도 광주군일 때부터 23대를 살아온 ‘송파구 터줏대감’이다. 1998년 송파구의회에 제3대 의원으로 입성해 4,5대 의원을 지낸 뒤 제8대 의원으로서 의장직까지 맡게 됐다. 송파구 한예종 유치위원으로 활동 중인 이 의장은 방이동 445의 11일대에 한예종을 유치하는 것을 최우선 과제로 여기고 있다.

그는 “한예종 유치전은 고양시와 2파전을 벌이고 있는데, 서울시장 선거 이후에 본격적으로 추진돼 6~7월쯤에는 결정이 날 것”이라고 전했다.

이 의장은 한예종 유치를 해야 하는 이유에 대해 “송파구 방이동 체육부지를 그린벨트로 묶어놓고 활용을 하지 않고 있어 주민들이 많은 불편을 겪고 있다”면서 “한예종이 유치되면 주변의 다양한 문화예술사업들과 연계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현재 주민들이 서명운동을 하고 시의원, 구의원, 국회의원들이 여야를 막론하고 한예종 유치를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방이동 주민뿐 아니라 오금동, 가락본동 등 주변 지역구 주민들에게도 꾸준히 한예종 유치의 정당성을 알려나가겠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21-04-07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남, 중고생 위한 ‘찾아가는 결핵검진’

연말까지 중2·중3·고2 1만 2400명 대상 조기 발견·치료해 집단감염 선제 대응

강동 원도심 경관 사업비 1억 3300만원 확보

공간환경전략계획 수립 공모사업 선정 지역 경관·디자인 전문가제도 운영 활력

4차 혁명 일자리 잡는 구로 “AI·VR 면접까지 책임진다”

구로구 일자리 문화공간 ‘청년이룸’ 개발자·데이터마케터 등 직무훈련 운영 무료교육에 지방 청년들 ‘원정수업’까지 취준생·재직자 멘토링 프로그램도 인기 매달 청년예술가 작품전시 기회도 마련

관악 어디서나 퍼지는 책향기

봉현작은도서관 3D프린터로 창작활동 지하철역 U도서관 비대면 무인서비스 자치구 첫 ‘동네서점 바로 대출제’ 시행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