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시설 이달부터 특별점검

김부겸 장관 “안전관리 원점부터 재검토”

첫 연봉 2996만원·정규직 비율 98%

이 정도는 돼야 ‘청년친화 강소기업’

“가리왕산 전면 복원”vs“곤돌라 등 존치”

산림청 -정선군 ‘가리왕산 복원’ 충돌

약사회·한약사회 윤리위, 면허 결격사유가 있을 경우, 취소 요구 가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약사회·한약사회 윤리위, 면허 결격사유가 있을 경우, 취소 요구 가능
-「약사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국무회의 의결(4.17) -
- 약사회·한약사회 윤리위원회 심의·의결사항에 면허취소 처분 요구 사항 추가,
의약품 품목 갱신 업무 관련 위임 근거 마련 -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약사회·한약사회 윤리위원회의 심의·의결 사항에 면허취소 처분 요구 사항 추가, 과태료 부과기준 개선 등 근거들을 마련하는「약사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4월 17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되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17.10.24자 「약사법」 개정에 따른 하위규정 정비차원에서 이루어진 것이다.
이에 따라, 약사회·한약사회의 장은 정신질환자 등 약사면허의 결격사유가 있을 경우 윤리위원회를 거쳐 복지부 장관에게 면허취소를 요구할 수 있다.
과태료 부과기준은 의약품 가격 등을 표시하지 않은 경우 우선시정명령 후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는 등 「약사법」 개정에 따라 관련 조문을 정비하였다.
아울러, 민원 행정의 신속성과 효율성 확보를 위하여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의 의약품 허가·신고품목에 대한 갱신 업무를 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장에게 위임하여 현행 제도 운영상 일부 미비점을 개선·보완 하였다.
보건복지부는 이번 시행령 개정을 통해 약사, 한약사의 자격관리가 보다 엄격하게 운영됨으로써 국민보건에 기여하고, 민원행정이 보다 원활히 진행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별첨> 약사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1부. 끝.
2018-04-18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선릉역 칼부림 CCTV 공개…“버림받자 파괴 심리

온라인 게임에서 알게 된 여성을 실제로 만나 흉기로 찌른 20대 여성의 범행 동기가 밝혀졌다.서울 강남경찰서는 13일 선릉역 5번…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치매 환자 책임 두 팔 걷은 용산

2021년 말 양주서 치매안심마을 개소

청소년이 만드는 마을, 성동

내일 오후 대강당서 ‘청만세’ 발대식

역사 도시 종로, 직원 교육도 일품

유홍준 전 문화재청장 초청, 인문 강연

청년 창업 친화도시 송파

박성수 구청장 ICT청년창업센터 개소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