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도 최저임금 논의 시작부터 ‘삐걱’

고용 장관 심의 요청 법정 시한 이달 말

1463㎞… 남해 둘레길 ‘남파랑길’ 열린다

부산 오륙도~전남 해남 땅끝마을 연결…내년 하반기 개통

산책 두렵다…일산호수공원 ‘유리섬유’ 공습

25년 흘러 인공폭포·인공암 부식·균열

[보도설명자료] 연합, 머니투데이 "정부세종청사 위기관리상황실은 첼로연습실" 제하 기사 관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부세종청사 위기관리상황실은 첼로연습실”제하 기사 관련


1. 보도내용




 ㅇ ‘정부세종청사 내에 있는 국무총리실 위기관리 종합상황실에는 각종 사무실 집기류가 보관되어 있다.’ ‘전시나 테러상황에 첫 번째 타격 지점이 될 수 있는 위기관리 종합상황실을 창고로 사용하는 실상이 부끄럽다. 당국은 반성하고 적절한 조처를 해야 할 것’ 이라는 내용 보도
    * 한 편에는 첼로가 자리하고 있어서 누군가 금방이라도 연습할 수 있는 환경이었다는 내용 보도

2. 설명내용


□ 기사내용은 사실과 다릅니다.


□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은 비상상황 발생 시 직원들의 대피와 위기상황 대응을 위해 ‘정부청사 소산시설 설계기준*’에 따라 정부세종청사 내에 대피시설과 위기관리시설을 설치·운영하고 있습니다.
   * 설계기준은 대외비이므로 세부적인 기준 생략


 ㅇ 해당 위기관리종합상황실은 상황실, 회의실, 통신실, 편의시설(침실, 샤워시설 등)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상황실, 회의실, 통신실 등 주요 시설은 정상적으로 작동하고 있습니다.


 ㅇ 그 중 침구 등 ‘편의시설’은 업무관련 시설이 아니고, 위기상황 발생 시 상황실 근무자들이 교대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위 설계기준에 따라 설치한 휴게시설입니다.


□ 기사에 게재된 사진은 이러한 편의시설을 촬영한 것으로 위기관리상황실을 창고로 사용하고 있다는 기사내용은 사실과 다릅니다.
   * 참고로, 사진에 보이는 악기(기타)는 관리자 휴게실에 비치되어 있었으나, 지금은 치워졌다는 사실을 알려드립니다.


2018-10-12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세대 교수 “5·18은 북한 소행”…논란 확산

교육대학원 수업 때 관련 발언…학생이 익명 고발학교 측 “한 사안의 여러 의견 들어봐야한다는 취지”교수 “부적절성 인정…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중구판 ‘착한 SKY캐슬 코디’ 떴다

진학상담센터 찾은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성북, 청소년 놀터 ‘울:섬&쉼표’ 4호 개관

청소년 놀터 개관식에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참석

힐링길 따라 ‘안전 점검 한 바퀴’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둘레길 점검

68만㎡에 60t…서울 종로 물청소 대작전

미세먼지 청소부 된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