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해군기지, 무늬만 관광미항 되나

해군, 군사보호구역 지정 추진

부산~강릉 동해선 시속 250㎞ 고속철 달린다

포항~동해 178㎞ 구간 전철화 착수

대화관계 30주년 기념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슬로건 확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11.25(월)-26(화), 부산)의 공식 슬로건이 “Partnership for Peace, Prosperity for People” (평화를 향한 동행, 모두를 위한 번영)으로 결정되었다.
   ㅇ 준비기획단은 지난 4.22-5.10간 우리 국민과 아세안 국민을 대상으로 슬로건 공모전을 진행하였고, 응모작 2,028편(국내 537편, 아세안 1491편) 중 위 슬로건을 최우수작품(김소민, 한국외대 영어학부)으로 최종 선정하였다. 
   ㅇ 이번 최우수작품으로 선정된 슬로건은 우리와 아세안 국가들간 협력을 통해 ‘평화(Peace)’를 공고히 하고 양자간 관계를 ‘사람(people)’ 중심의 ‘상생(prosperity)’ 파트너로 발전시키고자 하는 취지를 담고 있으며, 문재인 대통령이 한-아세안 관계 비전으로 제시한 ‘사람중심의 평화와 번영의 공동체’를 가장 잘 표현한 것으로 평가된다.


□ 준비기획단은 6.20 슬로건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하고 최우수상 수상자에게 외교부 장관상을 수여하였으며, 수상자에게는 아세안 회원국 중 1개국을 여행할 수 있는 왕복 비즈니스 항공권 1매와 한-아세안센터에서 추진 중인 ‘아세안트레인’* 탑승권 2매가 부상으로 주어질 예정이다.  
     * ‘아세안트레인’은 한-아세안센터 주관으로 10월 중 개최되며, 한국과 아세안 국민 200여명이 열차를 타고 서울, 광주, 비무장지대(DMZ) 등을 방문하는 문화교류 및 친선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


□ 준비기획단은 금번 슬로건 공모과정에 우리나라 및 아세안 각국 국민들이 가능한 다수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한 결과, 전체 응모자가 2014년도*에 비해 약 7배나 증가하였고, 그중에서도 아세안 국가 국민 응모자가 약 10배나 증가(우수상 수상자 10명중 아세안 출신 국민 6명)*하였다.
     * 2014년 슬로건 공모 응모 결과 : 총 297편(국내 148편, 아세안 149편)
     * 태국 출신 1명, 싱가포르 출신 1명, 말레이시아 출신 1명, 인도네시아 출신 3명의 응모자들이 제안한 슬로건이 우수작으로 선정
   ㅇ 준비기획단은 슬로건 공모를 위한 홍보동영상 및 웹포스터 등을 제작, 이를 국내 유관기관 뿐 아니라 아세안 사무국 및 각 회원국 내 유관기관의 홈페이지, SNS 등에도 게재한바 있다.


□ 금번에 선정된 슬로건은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엠블렘과 함께 특별정상회의 공식행사 및 부대행사의 각종 홍보물에 활용될 예정이다.
 첨  부 : 슬로건 공모전 시상식 사진. 끝.  

2019-06-23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호남 최고층 짓겠다고 광주시 난타한 호반건설

4년 전 광주시 “교통혼잡” 건축허가 유보 광주방송, 10여일 새 10건 광주시정 비판 결국 건축 승인받아 내년 본격 입주 앞둬 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동네 피서지 우장산 워터파크 간다

강서 어린이 물놀이장 무료 개장

사회적기업 육성 우수 성동

정원오 서울성동구청장

소녀상 닦다 눈물흘린 구청장

이승로 성북구청장

‘최고의 힐링타운’ 노원 만들 것”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