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쪽방촌 덮칠라… 확진자 5명 나온 종로, 방역 총력전

면역력 약한 고령 많아 코로나에 취약

“개미 구멍이 둑 터뜨린다”… 해빙기 안전 챙기는 용산

[현장 행정] 성장현 구청장, 급경사지 옹벽 점검

해양경찰청, 해양오염물질 유출량 약 60% 감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해양경찰청(청장 조현배)은 올해 상반기 우리 바다에 유출 된 오염물질은 약 60%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8일 밝혔다.
상반기는 지난해와 같은 143건의 해양오염사고가 발생하여 기름 등 오염물질 53.8가 바다로 유출됐다.
유출량이 감소된 원인은 사고선박 안에 적재된 기름이 더 이상 밖으로 흘러나오지 않도록 다른 선박으로 옮기는 등 해양경찰의 적극적인 예방조치를 실시한 결과로 분석된다.
(적재유 이적작업) ‘1814254㎘ → ’1925699
’18년 상반기 143건 발생, 132.1유출 ’19년 상반기 143건 발생, 53.8유출 >
올해 상반기 해양오염사고를 분석한 결과, 원인별로는 기름이송 호스와 노후 선체파손 사고가 53건으로 전체 37%를 차지하여 가장 많았고, 부주의 > 해난사고 > 고의가 그 뒤를 이었다.
발생건수는 선박 통항량과 기름 물동량이 가장 많은 부산해역에서 가장 높았으며, 유출량은 여수해역에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오염원은 어선에 의한 사고가 63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예인선 > 유조선 > 육상의 오염원에 의한 사고 순으로 발생하였다.
임택수 해양오염방제국장은 장기계류 등 취약선박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여 사고를 미연이 방지하겠다. 사고가 발생하더라도 선박에 실린 기름을 신속하게 옮기고 유출구를 막는 등 적극적으로 예방하여 맑고 깨끗한 바다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2019-07-21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영등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헌혈 부족에… 십시일반 나눔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코로나 쇼크’ 전통시장 살리기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상업지역 확대해달라”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