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반구대암각화 보존 딜레마

시민단체·정치권 수위 낮춰 보존 촉구

지역주도형 일자리사업 효과

행안부 “지난달 기준 2만 6213명 참여”

신약개발 전 주기를 통합 지원하는 범부처 R&D 사업 추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신약개발 전 주기를 통합 지원하는 범부처 R&D 사업 추진
- 범부처「국가신약개발연구사업」의 예비타당성조사 추진을 위한 공청회 개최 -
- 복지부·과기정통부·산업부 공동 사업으로 부처 간 칸막이 없애고 신약개발 전주기 지원 -
- 2021년 부터 10년 간 사업 추진으로 제약·바이오산업 경쟁력 강화 및 국민 건강 증진 도모 -

지난 5월 정부가 발표한 ‘바이오헬스 산업 혁신전략’의 후속조치로 ‘국가신약개발연구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 이하 ‘복지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 및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 이하 ‘산업부’)는 범부처 공동사업으로 기획중인 ‘국가신약개발연구사업’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7월 22일(월) 오후 3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대국민 공청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그간 정부는 국제(글로벌) 신약개발지원을 위해 범부처신약개발사업 등 신약개발사업에 최근 7년(’11~’17) 간 2조 원* 규모의 연구비를 투자하였으며, 이를 통해 국산신약개발, 글로벌 기술이전, 신약 해외진출 등 실용화 성과**가 창출되고 있다.
* 2조654억 원(출처 : 2017년 신약개발 정부 연구개발(R&D) 투자포트폴리오 분석,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
** ‘범부처전주기신약개발사업(‘11~, 국고 2,617억 원 투자)’ 지원을 통해 기술이전액 7조4300억 원(43건), 美 식품의약국(FDA) 희귀의약품 지정 7건, 美 FDA 신약 판매허가 심사 진행 1건 등 성과 창출
하지만 대부분의 정부 신약개발 지원 사업이 일몰 또는 종료를 앞두고 있어 기존 사업들을 통해 축적된 신약개발 역량을 한 단계 발전시킬 신규 사업의 추진이 필요한 시점이다.
이에 정부는 기존의 신약개발 지원 사업을 통합․연계하여 제약․바이오산업 경쟁력 강화와 국민 건강 증진 도모를 목적으로 2021년부터 10년 간 ‘국가신약개발지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 사업은 범부처 통합 지원을 통해 기존의 부처 별 개별 지원에 따른 한계를 극복하고, 기초연구부터 사업화까지 신약개발 전 주기를 지원하여 보다 효율적으로 글로벌 신약개발의 실용화 성과를 창출 할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이 사업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① 우수한 초기파이프라인의 지속적 공급을 목표로 하는 신약기반확충연구
② 기초연구성과가 임상단계로 원활히 진입할 수 있는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신약 R&D 생태계 구축연구
③ 기업중심의 신약개발을 위한 임상연구를 지원하는 신약 임상개발
④ 비임상-임상, 기술사업화, 제조·생산 등 신약개발의 주요 단계별 장벽 해소를 위한 신약R&D 사업화 지원의 4개 부문으로 구성된다.
이번 공청회는 ‘국가신약개발연구사업’의 기획내용을 발표하고, 산․학․연 관계 전문가와 유관기관 등이 토론하는 방식으로 진행 될 예정이다.
정부는 이번 공청회에서 제시된 의견을 적극 반영하여 사업기획을 보완, 다음 달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할 계획이다.
<붙임> ‘국가신약개발사업’ 공청회 개최계획(안)
<별첨> 국가신약개발사업 공청회 발표자료집
2019-07-25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상처줄 수 없다”…두 여성과 결혼식 올린 남

두 여성과 동시에 결혼한 인도네시아 남성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19일 트리뷴뉴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보르네오섬 인도네시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청년 자립 환경’ 힘 쏟는 서대문구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신고합니다! 군대 간 희망원정대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성장·관광 도시’ 종로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모바일 헬스케어 30만명 확대”

조인성 한국건강증진개발원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