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로복지공단 직원 실수로 잘못 지급된 산재보험금 100억

5년간 8종 보험급여 착오지급 332억…행정착오 이외 단순 과실 지급만 103억

용산공예관 앞, 전통·현대 공존의 길로

‘모던 헤리티지 문화거리’ 조성…준공식 60m도로에 디자인 가로등·전통 꽃담

농촌진흥청, 태풍 ‘타파’ 피해 과수원서 일손 도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24일 경남 거창 사과 과수원 찾아 과수 정리 · 현장기술지원 진행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제13호 태풍 ‘링링’에 이어 많은 비와 강한 바람을 동반한 제17호 태풍 ‘타파’로 벼와 과수 등 수확 예정인 농작물에서 추가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긴급 일손 돕기를 실시하며 현장 지원에 나섰다.
긴급 편성한 농촌진흥청 직원 20명은 24일 경남 거창군 고제면에 위치한 사과 과수원을 찾아 피해 현장을 살피고, 농가경영 손실을 줄이기 위해 떨어진 과일을 정리·분류하고 쓰러진 나무를 세우는 작업을 했다.
이날 일손 돕기는 경상남도 농업기술원, 거창군농업기술센터 관계관 60여 명도 함께 했다.
일손 돕기에 나선 과수 전문가들은 강한 바람으로 부러지거나 찢어진 나뭇가지를 잘라낸 뒤 적용약제를 발라주는 등 나무의 자람을 원래대로 되돌리기(생육회복) 위한 기술지원을 실시했다.
또한 태풍 피해를 입은 과수농가의 현장 목소리를 들으며 우선 적용이 필요한 기술적 대책과 발생 우려가 있는 병해충과 방제 방법 등을 설명했다.
농촌진흥청 재해대응과 정준용 과장은 “이 달 들어 큰 태풍 2개가 우리나라를 지나감에 따라 수확기를 앞둔 농작물 피해가 커 빠른 현장 복구와 농작물 피해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참고자료] 태풍 ‘타파’ 피해 일손 돕기 추진 개요
[문의] 농촌진흥청 재해대응과장 정준용, 고창호 지도사 063-238-1044
2019-09-24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고유정 오른손 상처 공방…공격흔 vs 방어흔

전 남편 살인사건 피고인 고유정(36)이 범행 당시 입은 상처의 원인을 놓고 검찰과 변호인이 공방을 벌였다.제주지방법원 제2형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배봉산 숲속 도서관 개관식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목3동 도시재생 활기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단재 모과나무, 영등포에 뿌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용산의 문화유산 바로잡기

성장현 서울 용산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