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 취임식에 우리 정부 경축특사로 참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10.20.() 15:30-17:00(현지시간) 자카르에서 개최된 조코 위도도(Joko Widodo)인도네시아 대통령 취임식에 대통령 경축특사로 참석했다.
올해 4.17. 인도네시아 대선·총선 동시 실시 / 5.21. 인도네시아 선관위, 조코 위도도 대통령 승리 발표(득표율 55.5%(85,607,362))
번 취임식에는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브루나이, 캄보디아, 호주 정상을 포함하여 미국, 중국, 일본 등 18개 국가에서 경축특사단이 참석했다.
영민 특사는 특히 취임식에 참석한 아세안 국가 경축사절 접촉 계기에 11.25-27간 부산에서 개최 예정인 -아세안 특별정상회의1차 한-메콩 정상회의의 성공을 위한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아세안 국가 경축사절 현황 : 브루나이 국왕, 캄보디아 총리, 말레이시아 총리, 싱가포르 총리, 미얀마 부통령, 베트남 부통령, 태국 부총리, 라오스 외교장관, 필리핀 외교장관
아세안 국가 정상들을 포함한 경축사절들은 11월 부산 방문을 고대한다고 하면서, -아세안 특별정상회의1차 한-메콩 정상회의의 성공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했다.
노영민 특사는 취임식 후 조코 위도도대통령을 별도로 예방하고, 문재인 대통령의 각별한 안부와 함께 -인도네시아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더욱 심화·발전시켜나갈 것과 -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서의 재회를 고대하는 내용의 대통령 친서를 전달했다. 아울러,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에 대한 인도네시아측의 계속된 지지를 요청하면서 조코 위도도대통령의 재임 기간 중 인도네시아가 한층 번영하기를 기원했다.
 
인도네시아는 우리 신남방정책의 핵심 파트너로서 그간 조코위 대통령의 임기 중 활발한 정상 교류를 통해 양국 관계가 아세안에서는 유일하게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되는 등 최상의 수준으로 발전되어 왔다.
2017.11월 문재인 대통령 인도네시아 국빈방문 / 2018.9월 조코위 대통령 국빈방한
2019 G20 정상회의(6.28-29, 오사카) 계기 한-인니 정상회담 실시
-인도네시아 관계는 2006.12전략적 동반자 관계수립 후 2017.11문재인 대통령 인도네시아 국빈방문 계기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
 
한편, 노영민 특사는 10.20.() 인도네시아 진출 기업인들과 오찬 담회를 개최하여 한-인도네시아 관계가 최상의 수준으로 발전해 온 기반에는 기업인들의 남다른 개척 노력이 있었음을 강조하면서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우리 정부는 신남방정책을 통해 리 기업인들이 인도네시아에서 우호적인 환경 속에서 기업 활동을 하는데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계속 적극 노력해 나가겠다고 하였다.
리 기업인들은 현재 2,100여개의 한국 회사들이 100만 명의 현지 고용을 창출하는 등 호혜적이고 상생협력적인 경제 활동을 하고 있다고 하고, 자동차·철강·화학·금융·전력 등 제반 분야에서 신남방정책이 성공적으로 구현될 수 있도록 기업 차원에서도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했다.
 
첨부 : 관련 사진. .


2019-10-21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백종원 운전기사 모집에 300대 1…채용조건 보니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운전기사를 모집하는 채용 공고에 300명의 지원자가 몰렸다.7일 채용정보업체 잡코리아에 따르면 더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고덕7단지 재건축 현장 점검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반달 선율 타고 ‘동심의 나라’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발품 팔아 챙긴 어르신 목소리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맞춤지원 받는 젊은이의 꿈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