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와 타인의 개인정보 온라인에 올리거나 전송하지 마세

여가부, 아동·청소년 ‘디지털 성범죄 예방 7가지 안전 수칙’ 공개

특허 신속 심판 늘리고 심사 품질 높인다

특허심판원 ‘고품질 심판’ 대책 발표

‘최대 20% 할인’ 서울사랑상품권, 코로나 뚫고 1300억원

‘착한 소비’에 15% 할인·5% 캐시백 혜택

한국-베트남 외교장관 통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강경화 외교장관은 2.28(금) 저녁 「팜 빙 밍(Pham Binh Minh)」베트남 부총리 겸 외교장관과 전화통화를 갖고, 코로나19 관련 우리 정부의 방역노력을 설명하는 한편, 베트남측이 우리 국민을 대상으로 과도한 입국제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데 대해 강한 유감을 표명하였다.

 ㅇ 강 장관은 우선 우리 정부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범정부적인 차원에서 투명하고 선제적인 조치를 취하면서 총력 대응하고 있음을 설명하였으며, 신남방 정책의 핵심 파트너인 베트남이 우리 국민에 대한 과도한 입국제한 조치를 취하고 있어 한국내 실망감이 매우 크다고 하였다. 

 ㅇ 특히 강 장관은 베트남측의 조치가 양국 국민들과 기업인들간 필수적인 교류마저 과도하게 제약함으로써 한-베트남 관계에 상당한 부담으로 작용할 뿐만 아니라 양국의 중장기적 이익에도 결코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지적하고, 무비자 입국 조치의 조속한 원상 회복을 촉구하였다.

 ㅇ 아울러 강 장관은 우리 국민에 대한 베트남측의 조치가 실제 이행되는 과정에서 우리 국민들이 부당한 처우를 받지 않고, 베트남에 체류ㆍ거주하고 있는 우리 국민의 권익이 보호될 수 있도록 베트남 당국이 각별히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 이에 대해 「밍」부총리 겸 외교장관은 베트남 측으로서는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불가피하게 취한 조치였음을 양해해 주길 바란다고 했다. 

 ㅇ 특히, 한국인에 대한 무비자 입국 중단은 코로나19 사태로 잠정적으로 취해지는 조치임을 재확인하고, 가족친지 방문이나 사업 등의 목적으로 베트남을 방문해야 하는 한국인들에 대해서는 최대한 조속히 비자가 발급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했다. 

 ㅇ 이와 함께 「밍」부총리 겸 외교장관은 베트남내 체류ㆍ거주하고 있는 한국인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베트남측으로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하였다. 

□ 양 장관은 양국간 우호ㆍ신뢰관계를 바탕으로 현 상황도 함께 극복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는 데 공감하고, 양국 정부 간 계속해서 긴밀히 소통해 나가기로 하였다.  끝.
2020-02-28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