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청’ 승격… 전문성 강화

행안부, 정부조직법 개정안 발표

가야고분군, 세계인 가슴에 감동 준비 끝

유네스코 세계유산 신청 후보 선정돼

“한 뼘의 도시공원도 해제하지 않겠다”

박원순 시장, ‘그린뉴딜’ 정책 발표

감염병 예방을 위한 개인 위생관련 상표출원 큰 폭 증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감염병 예방을 위한 개인 위생관련 상표출원 큰 폭 증가 - ‘20. 2~3월, 마스크 상표출원 전년 동기 대비 2.6배 증가 - □ 특허청(청장 박원주)은 개인 위생과 관련된 대표적 상품인 마스크, 손소독제, 세정제 등을 지정상품으로 하는 상표 출원이 ’14년 4,143건에서 ’19년 6,710건으로 최근 5년 사이 62% 증가했다고 밝혔다. 평균적으로 연간 10% 이상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이다. * (‘14) 4,143 → (’15) 4,520 → (‘16) 4,455 → (’17) 5,334 → (‘18) 5,950 → (’19) 6,710건 □ 올해 2월 들어서는 그 증가세가 눈에 띄는데 1월은 2019.1월 604건에 비해 16.2% 감소한 506건이 출원된 반면, 1월 20일 코로나19로 인해 국내에서 최초로 확진자가 발생하고 국내 유행이 본격화된 2월에는 950건이 출원되어 전년 동월 473건에 비해 2배 이상 크게 증가했다. ㅇ 이러한 증가 추세는 3월에도 이어져 작년 3월보다 792건이 증가한 1,418건이 출원됐으며, 증가세는 당분간 지속될 전망이다. * (‘19.1) 604 → (’19.2) 473 → (‘19.3) 626건, (‘20.1) 506 → (’20.2) 950 → (‘20.3) 1418건 ㅇ 특히, 개인 위생관련 상표출원 중 마스크를 지정상품으로 하는 상표출원은 2019. 2~3월 304건에서 2020. 2~3월에는 789건으로 약 2.6배 증가하여 마스크 수요 급증에 따른 시장수요를 반영한 것으로 풀이된다. * 마스크 : (‘19.2∼3월) 304건(2월 112건, 3월 192건) → (‘20.2∼3월) 789건(2월, 251건, 3월 538건) □ 이처럼 개인 위생관련 상표 출원이 증가하는 것은 산업화 등으로 인한 각종 생활폐기물의 증가, 황사 및 미세먼지 등이 사회문제로 대두된 것과 관련이 많은 것으로 보인다. ㅇ 황사마스크를 지정상품으로 한 최초의 상표출원은 2004.10월인데 황사로 인한 피해가 본격적으로 나타난 이후이며, ㅇ 미세먼지 마스크를 지정상품으로 한 최초의 상표출원은 2016.6월로, 미세먼지 급증이 심각한 사회문제로 제기된 시기와 방향을 같이 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 도시화, 세계화 등에 따라 사스(SARS), 메르스(MERS), 신종플루(H1N1), 코로나19(COVID-19) 등 감염병 확산이 쉬워진 환경도 개인 위생관련 상표 출원과 어느 정도 상관관계를 유지하고 있는데, ㅇ 사스가 유행했던 2003년에는 전년대비 2배 이상인 105%가 증가했고, 신종플루가 유행한 2010년에는 전년대비 12%, 메르스가 유행한 2015년에는 전년대비 9.1% 증가했다. * 2002년 : 671건, 2003년 : 1374건, *2009년 : 6927건, 2010년 : 7757건 *2014년 : 4143건, 2015년 4520건 □ 최근 5년(‘15~’19)간 출원된 개인위생 관련 상표 출원 26,969건의 경제주체별 출원동향을 보면 법인에 의한 출원이 16,577건으로 61%를 차지하고 있고, 개인에 의한 출원은 7,602건으로 28%를 차지했다. ㅇ 법인 출원 중 대기업은 5,158건, 중견기업은 2,408건, 중소기업은 9,011건을 출원하여, 중소기업 출원이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 특허청 문삼섭 상표디자인심사국장은 “최근 황사, 미세먼지 등으로 인해 개인의 건강과 안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을 뿐만 아니라 코로나19 등 감염병의 주기적 유행으로 당분간 마스크, 소독제 등 개인 위생과 관련된 상표 출원이 꾸준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홍천, 마스크 1만장 전달

6·25 때 전사한 佛장교 고향에 제공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