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 코로나 확진자 방문업체에 특별지원금

300만원 지급… 24일까지 홈피 신청해야 상호 공개된 개별사업자에게도 100만원 조은희 구청장 “생활밀착형 지원 마련”

영등포, 통일교육센터와 자치구 첫 업무협약 체결

새달 첫 사업 ‘뮤지컬 토크콘서트’

송파, 지역 현안 논의… “구청장과 토크콘서트”

새달 7일부터 6회 걸쳐 실시간 라이브로 온·오프라인 진행… 홈피로 신청받아 박성수 구청장 “구민 목소리 구정 반영”

속도감 있는 함정 건조로 수출 경쟁력 확보 추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ㅇ 방위사업청(청장 왕정홍)은 함정 시운전 제도 개선을 통해 함정 건조기간을 단축하여 세계시장에서 국내 함정 건조능력을 입증함으로써 수출 경쟁력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ㅇ 시운전은 함정의 종합성능을 최종적으로 테스트하는 절차로 건조자(조선소)와 인수자(해군)가 시운전을 통해 품질 검사를 실시한다. 그러나 완벽한 품질을 위해 검사 항목이 많다 보니 시운전 기간이 전체 건조기간 중 30% 이상을 차지하여 함정 총 건조기간 또한 길어지게 되었다. 이는 수출에 있어서도 타국에 비해 경쟁력을 떨어뜨리는 요인으로 작용하였다.



ㅇ 이에, 방위사업청은 함정의 품질은 보장하되, 시운전을 효율적으로 수행하여 건조기간을 단축시킬 수 있도록 시운전 제도를 개선하였다. 지난 ‘19. 10월부터 해군과 국방기술품질원, 조선소 등과 시운전 항목 중 중복 사항을 식별하고 효율적인 진행 순서 등을 검토하여 획기적인 개선방안을 도출하였다. 이번 함정 시운전 제도 개선은 국내 자체 능력으로 처음 함정을 건조한 1977년 이후 43년 만이다.



ㅇ 함정 시운전 제도의 개선 내용은 다음과 같다.

  △ 기존 시운전 단계를 통합·단순화
     - 기존 건조자 시운전과 인수시운전의 중복·유사 평가 종목을 통합하고 복잡한 시운전 단계를 정박 시운전과 항해 시운전으로 단순화하여 효율성을 확보하였다.
     - 비교적 단순한 평가 종목은 조선소가 자체적으로 평가할 수 있도록 평가 종목을 재조정하고, 시운전 주관기관을 해군으로 일원화하였다. 

  △ 시운전을 단순화시켜도 품질관리에는 문제가 없도록 함정 품질보증활동 및 시운전 절차를 재정립
     - 조선소가 자체적으로 시운전을 준비하도록 자율성을 부여하되, 시운전을 착수하기 전에 준비상태를 점검할 수 있는 절차를 마련하였다.
     - 함정 품질보증활동은 선도함에 역량을 집중하되, 후속함은 선도함에서 문제가 되었던 성능 위주로 품질관리를 수행한다.

  △ 일회성 제도개선이 아닌 점진적 지속 보완·발전 추진
     - 향후 개선된 제도 적용·시행과정에서 발생한 미비점은 지속적으로 보완하여 발전시킬 예정이며, 시운전 제도개선과 병행하여, 시운전 평가 방법과 절차를 규정한 시운전 평가서를 함형별, 장비별로 표준화할 예정이다.



ㅇ 방위사업청 전투함사업부장(해군 준장 정삼)은 “이번 시운전 제도개선을 통해 함정 건조기간이 최소 2개월 이상 단축되어 연간 30 ~ 50억 원의 예산을 절감할 수 있고, 향후 세계시장에서의 수출 경쟁력도 확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라며, “장기적으로는 미국 등 선진국의 시운전 제도를 벤치마킹하여 지속적으로 발전시킬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ㅇ 방위사업청은 8월부터 개선된 시운전 제도를 전면 시행할 예정이다. <끝>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광주·전남 행정통합… 도시경쟁력 확보·균형발전 전략 마

전격 제의에도 전남도의 긍정 답변 받은 이용섭 광주시장

“구청이 무너지면 코로나 못 이긴다”…최전선 공무원들의

[현장 행정] 코로나 방역 일손 돕는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동작 ‘언택트 추석’

“빈틈없는 방역”… 추석 종합대책 추진 주택가 대청소·저소득층 나눔 캠페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