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패도 혁신… “연대로 맞서온 국민들께 버팀목 될 것”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서초 ‘공유 어린이집’ 대기자 60% 확 줄였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야간에 아이 맡길 곳 없나요?… 거점 어린이집 안심돌봄 ‘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원안위, 정기검사 중 한빛5호기 원자로정지 사건조사 착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원안위, 정기검사 중 한빛5호기 원자로정지 사건조사 착수


□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엄재식, 이하 원안위)는 한수원으로부터 26일 10시 04분쯤 한빛 5호기 원자로가 자동정지되었다는 보고를 받고 현장에 설치된 지역사무소에서 초기상황을 파악하고 있으며,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전문가로 구성된 사건조사단을 파견하여 상세원인 등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 한빛5호기는 원안위가 지난 10월 5일 임계를 허용한 이후 후속 정기검사를 진행 중이었으며, 이번 사건은 한빛 5호기에서 신규 증기발생기 안전성 확인 검사인 원자로출력급감발계통(RPCS*) 동작시험 (출력 100%→약35%) 중 증기발생기 고수위로 인해 원자로정지(10:04)가 발생하였습니다.
   * Reactor power cutback system : 터빈 정지 등 대용량 부하 탈락 시 원자로출력을 급감발하여 원자로를 안전하게 유지하는 계통
 ㅇ 현재 발전소는 안전정지 상태를 유지하고 있으며 소내 방사선 준위도 평상시 수준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습니다.


□ 원안위는 정기검사 도중 발생한 이번 사건의 원인을 조사하여 안전성 확인 후 정기검사를 완료할 계획입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금이 된 상금… 고려대생들 성북에 ‘아름다운 기부’

위안부 위한 학술 공모전서 우수팀 영예 저소득 청소년 장학금으로 100만원 전달

“청사 광장은 과천 심장이자 상징… 주택공급은 역사성 상실

김종천 시장 ‘과천청사 일원 주택공급 반대’ 천막집무실 시위 100일

방역 지친 동대문 직원, 한약재 족욕에 ‘힐링’ 모락모락

[현장 행정] 유덕열 구청장, 공무원 위로 ‘뒤풀이’ 차량 소독·지원금 등 담당 직원들 챙겨 한방진흥센터 ‘건강 체험 패키지’ 제공 손발 마사지받고 한방차 마시며 담소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