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정부’ 내세워 조직키우기 나선 행자부

정보공개 확대 기조에 조직 신설·업무분리 나서

도종환 “5년간 100억 펀드 조성”

출판산업 콘텐츠 생산 지원

“안전기능 행자부 흡수 땐 시너지효과”

류희인 안전차관 기자간담회

논에서 ‘잡곡생산 기계화’로 벼 재배보다 소득 높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농촌진흥청, 조와 수수 기계화 재배 양식 농가 보급 -

농촌진흥청(청장 정황근)은 과잉 생산되는 쌀 문제 해결 방안의 하나로 논에 벼대신 '조와 수수'의 심기부터 수확까지 재배 전 과정을 기계화하는 기술을 보급하고 있다고 밝혔다.
조와 수수 등 잡곡 생산 기계화는 농가의 작목 전환을 유도해 생산비와 노동력 절감 등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다.
조와 수수 등 '잡곡 생산 기계화'는 파종시기에 맞춰 기존 벼농사용 트랙터에 잡곡파종기를 부착해 소립종인 조·수수 종자를 1~3개/1회 씩 정밀하게 파종한다. 수확기에는 벼 콤바인 탈곡망을 조·수수 탈곡에 적합한 탈곡 망으로 교체해 기존 농기계의 활용성을 높인 기술이다.
농촌진흥청은 2016년부터 조와 수수의 잡곡생산 기계화율을 높이고 알맞은 품종인 '삼다찰'과 '소담찰' 등 우수종자 보급을 병행하고 있다.
2016년에 잡곡 생산 일관기계화 기술 시범사업을 평창, 옹진, 영암, 충주 4지역, 15농가에 보급한 결과, 농가 평균 소득은 관행농가가 10a당 1,114천 원이었던 반면 시범농가는 1,243천 원으로 11.6% 정도 향상됐다. 그러나 파종 노력 절감률 50%, 수확 노력 절감률 50%(옹진)~86.8%(평창), 도정 비용절감 효과 42.7%(충주)~95.9%(평창) 정도로 나타나 노력 절감 효과가 매우 큰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는 홍천, 보은, 옥천, 대전 지역에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4지역을 추가 선정해 기술을 확산해 나갈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기술지원팀 장용선 농업연구관은 "이번 사업으로 고령화 되고 있는 농가의 노동력 절감, 기존 농기계의 활용성 제고, 우량종자 공급으로 벼 재배면적도 줄이고 농가 소득증대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문의] 농촌진흥청 기술지원팀장 홍성진, 기술지원팀 장용선 063-238-2310
2017-06-19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칼 같은 실력에 베였다”… 에이스 검사 결국

지난 8일 청와대발(發) 문책성 인사 대상이 된 검사장 5명은 전공 파트는 다르지만 모두 검찰 내 요직을 거친 에이스라는 공통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민을 위한 마을 디자인

성동구 마을총회를 가다

셉테드 만나 안전마을로

동작 치안 사업

강서 60만 돌파 ‘서울 넘버2’

개청 40년 만에 25만명 증가

구청장 암사동 유적지 간 까닭은

이해식 강동구청장 유적 알리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