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금단의 땅’ 미군 기지 개발에 1조 3000억 푼다

2020년 미군 공여구역 발전계획 발표

자연·역사·예술이 ‘하나로’… 글로벌 관광명소 안양예

‘안양공공예술 프로젝트’ 통해 새롭게 태어난 예술공원

대구은행 일본수출규제 피해기업에 3000억원 지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DGB대구은행은 일본 수출 규제 관련 중소기업에 3000억원 규모 금융지원을 한다고 9일 밝혔다.

일본 수출규제 품목(EUV 포토레지스트, 에칭가스, 플루오린폴리이미드 등) 관련 사업을 하며 해당 품목 수입·구매 실적, 기타 연관 피해 등을 입증하는 기업이 대상이다.

지원액은 사태가 장기화하면 증액한다.

업체당 3억원이 한도이지만, 본점 승인 절차를 받으면 그 이상 금액 지원이 가능하다.

대구은행은 신규자금 대출 시 최대 연 2% 금리감면, 피해가 해소될 때까지 만기 연장, 분할상환 유예 등으로 피해기업을 돕는다.

대구은행 관계자는 “신속한 자금지원을 위해 관공서의 피해 사실 확인절차를 생략하고, 운전자금 한도 산출을 피해 사실로 갈음하는 등 절차를 간소화했다”고 말했다.

대구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전통시장 회식… 코로나 넘는 중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우리 마을 우리가 지킨다”

이승로 서울 강북구청장

영등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