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가사도우미 이어… 서울, 외국인 간병인·요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GH, 6월 말 입주 광교 신사옥에 ‘방역 로봇’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5월 눈꽃’ 이팝나무… 이젠 벚꽃 대신 ‘대세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서울 최초 대현산 모노레일…“개통 100일만에 지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농촌진흥청 문지원 연구사, 제44회 장애인의 날 유공 장관 표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특수목적형 치유농업’ 장애인 복지 향상 기여 공로 인정


- 보행 능력·신체 재활에 도움 되는 치유농업 활동 개발, 과학적 효과 검증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도시농업과 문지원 연구사가 장애인 복지 향상을 위한 치유농업 활동(콘텐츠) 개발 공로를 인정받아 ‘제44회 장애인의 날 유공 장관 표창’을 받았다.* * 별도 시상식 없이 자체 전수


 치유농업은 국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신체적․ 정서적․인지적․사회적 건강을 도모하는 농업의 한 분야이다. 일반인을 대상으로 하는 예방형과 장애인을 대상으로 하는 특수목적형으로 나뉜다. 문 연구사는 발달장애인들이 사회구성원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신체적, 인지적 기능을 향상시키는 치유농업 활동을 개발해 과학적 효과를 검증했다.


 또한, 뇌졸중 등 뇌 질환 발병 이후 후유 장애를 겪는 편마비*장애인을 위해 보행 능력과 근력 등 신체 재활 관련 활동을 개발, 치유농장과 장애인복지관에 활발히 보급해 왔다.* 뇌졸중으로 인한 후유증으로 한쪽 뇌 반구에서 손상이 발생했을 때 반대 측 사지와 얼굴에 나타나는 마비 증상


 문지원 연구사는 “치유농업이 돌봄이 필요한 장애인들의 사회적 자립을 지원하는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도록 사회복지 체계와 연계한 활동 보급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농촌진흥청은 2020년 ‘치유농업 연구개발 및 육성에 관한 법률’을 제정한 이후,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을 중심으로 장애인을 위한 다양한 치유농업 활동을 개발했다. 이를 사회복지사업에 연계함으로써 특수목적형 치유농업 확산에 힘써 왔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