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원시장의 ‘시원한 혁신’

마포구 ‘양무시스템 설치’… 더위 잡고 미세먼지 줄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마포구가 놀이공원에서나 볼 수 있는 실외 냉방장치를 망원동 망원시장에 설치했다. 마포구청은 1일 차갑고 미세한 물방울을 뿌리는 ‘양무시스템’이 망원시장에서 지난달 21일부터 가동 중이라고 밝혔다.


실외 냉방장치가 설치돼 시장 안이 시원한 마포구 망원시장에서 손님들이 장을 보고 있다.
마포구 제공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사업으로 설치된 실외 냉방장치는 망원시장 내부 천장에서 미세한 물방울 안개를 주변에 뿌린다. 주변 온도를 3~5도가량 낮춰 시장 방문객뿐 아니라 상인들도 더위를 쫓을 수 있으며, 미세먼지와 분진, 해충도 줄어든다.

이번에 망원시장에 설치된 양무시스템은 자동배수시스템, 자동에어제거시스템, 원격통신시스템, 360도 회전 방향조정 멀티 배관시스템 등 최신 특허기술이 적용된 제품이다. 실외 냉방장치는 250m인 시장 양 구간에 설치되어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작동한다. 양무시스템에서 나오는 시원한 미세안개와 바람은 전통시장은 덥고 냄새난다는 편견을 확 날려버린다는 것이 시장을 찾는 손님과 상인들의 반응이다.

양무시스템은 여름에는 냉방기로, 건조한 가을에는 미세먼지 제거 및 습도조절 장치로 쓰이게 된다. 창기황 지역경제과장은 “실외 냉방장치인 양무시스템이 상인과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다른 전통시장에도 확대 설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윤창수 기자 geo@seoul.co.kr
2015-09-02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서울서 환영받을 만큼 일 많이 못했다

평양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문재인 대통령의 방북에 동행했던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내가 아직…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체육관에도 스마트 전광판…첨단기술 만난 영등포 행정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행정서비스 분야에 사물인터넷 도입·확대

경기 광주시장과 ‘맛있는 소통’

28일 시청 잔디광장서 ‘자연채 행복밥상 문화축제’… 식사·요리경연·공연 등 행사 풍성

강동 고교생 서울 첫 무상교복 입는다

이정훈 강동구청장, 민선7기 공약 \'중고교 무상교복지원\' 방안, 구의회 의결

“전통시장 활성화, 동대문 발전 출발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한가위 상인들 소통…노후 환경 개선·청년몰 조성 등 ‘착착’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