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납 담합 3년 방치…공정위 ‘고무줄 고발’

감사원, 위법·부당 15건 적발

“최저임금 인상, 성별 임금격차 완화 기여”

정현백 여가장관, 여성근로자 삶의질 향상 평가

‘가다서다 ’ 경기북부 도로 4월에 뻥 뚫린다

파주 설마~구읍 등 건설중인 5곳중 2곳 개통

이웃의 삶 빛내는 관악의 구두닦이들

일일 사랑의 구두닦이 행사

입력 : 2017-11-09 22:10 | 수정 : 2017-11-09 23:3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31개 수선대, 하루 수익 기부
사비 등 27년간 1억원 모아


“저 역시 보이지 않게 많은 도움을 받았기 때문에 조금이나마 어려운 이웃에게 보답하기 위해 시작했어요.”
유종필(오른쪽) 서울 관악구청장이 9일 ‘일일 사랑의 구두닦이 행사’를 진행 중인 관악구청 인근 구두수선대를 찾아 모금에 참여한 후, 강규홍 ‘관악녹지회’ 회장에게 고마움을 전하고 있다.
강성남 선임기자 snk@seoul.co.kr

서울 관악구 구두수선대 운영자들 모임인 ‘관악녹지회’의 강규홍 회장의 말이다. 관악녹지회는 9일 관악구 전역에서 ‘일일 사랑의 구두닦이 행사’를 진행했다. 관악구 지역 내 31개 구두수선대의 하루 수익금 전액을 소년소녀가장, 독거노인 등 어려운 이웃을 돕는 성금으로 기부하는 행사로 1990년부터 시작됐다. 지난해 기부액 220만원을 포함해 지금까지 기부한 금액은 1억 1880만원에 이른다.



강 회장은 “같은 뜻을 가진 동료들과 행사 소식을 듣고 찾아온 손님들 덕분에 매년 사랑의 구두닦이 행사를 열 수 있다”며 “최근에는 구두보다 운동화를 신는 사람이 늘어나 수익금이 적어 돈을 좀더 보태서 기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유종필 관악구청장도 이날 구두를 맡기려고 방문했다. 유 구청장은 “평소에는 가장 낮은 곳에서 서민들의 힘든 삶을 대변하는 신발을 고쳐 주는 역할을 하지만, 이분들이야말로 자신의 재능을 활용해 어려운 사람을 돕고 있는 가장 빛나는 장인들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이들의 따뜻한 마음이 잘 전달돼 어려운 이웃들에게 큰 희망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7-11-10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북한 선수 22명 평창 온다…국가연주는 ‘아리랑

북한 선수 22명이 다음달 9일부터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한다. 올림픽 사상 최초로 결성된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주민들이 새해 업무보고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상복 터진 광진

    서울 광진구는 지난해 중앙정부·서울시 등 대외기관 평가에서 39개 부문을 수상하고 시상금 7억 1900만원을 지원받았…

    ‘세금 지킴이’ 영등포

    서울 영등포구가 내실 있는 계약심사 운영으로 ‘재정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영등포구 관계자는 “지난해 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