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들 의견 충분히 수렴… 피해 최소화 행정력 집중”

허성곤 김해시장 인터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해신공항 건설사업이 주민들과 소통이 부족한 채로 추진된다면 재검토돼야 마땅합니다.”
허성곤 김해시장

허성곤 경남 김해시장은 14일 “김해신공항은 시민들 뜻에 따라 소음 대책이 마련된 뒤 건설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허 시장은 “국책사업을 무조건 반대하는 것에 어려움이 있지만 정부가 일방적으로 김해신공항 사업을 추진하는 일이 없도록 시민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고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정부의 김해신공항 소음 대책 주민설명회와 간담회가 시민들에게 신뢰를 얻지 못해 거부되고 신공항 건설 반대 범시민대책위가 발족되는 등 반대 목소리가 높은 현실에 시장으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털어놨다.

허 시장은 “소음 피해를 줄일 수 있는 활주로 건설 대안이 신공항 기본계획 수립에 반영될 수 있도록 계속 건의하고 전략환경영향평가에서 철저한 소음 피해 조사가 이뤄지도록 요구하는 등 실질적인 소음 피해 대책 마련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김해 강원식 기자 kws@seoul.co.kr
2017-11-15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노회찬 남긴 4장의 유서보니…“부끄러운 판단이

4통의 자필유서…2통은 가족, 2통은 드루킹 관련“가족들에게 미안…정상 후원절차 밟았어야”끝내지 못한 모두발언서 반올림·K…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부군수 임명권 돌려달라”… 1인시위 나선 기장군수

오규석 부산 기장군수, 부산시청광장에서 군수 권한반환 촉구

“6·13 공약 공동이행” 손잡은 군위군·의회

경북 김영만 군위군수·심칠 군위군의회 의장, 통합 신공항 유치 등 업무 협약

[현장 행정] ‘도봉 AI’의 실험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드론 체험으로 소통

“공무원이 행복해야 은평구민도 행복해진다”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워라밸’ 정착 선도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