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공익신고로 곳간 넘쳐도… 포

⑭ 예산 돌려막는 공익신고제 ‘흔들’

[관가 인사이드] 설익은 대책으로 국무회의 못 넘을라… 진

가짜뉴스 근절 대책 등 주요 정책, 이낙연 총리 “미흡” 질책에 잇단 연기

북한 4·25체육단이 온다… 춘천에 ‘평화의 골’ 터진다

25일 국제유소년 축구대회 9일간 열전

[그 시절 공직 한 컷] 정부종합청사 → 세종로청사 → 중앙청사 → 서울청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부종합청사 상량식 모습

정부서울청사는 1970년 12월 23일 ‘정부종합청사’라는 이름으로 준공됐다. 흩어져있는 중앙행정기관을 집중시켜 행정 능률을 높이고자 1967년 7월 29일 착공됐다. 완공 당시만 해도 지상 19층, 지하 3층의 22층 규모로 초현대식 건물 중 하나로 꼽혔다. 그 이후 11개 정부기관이 정부종합청사로 이전했다. 이름도 자주 바뀌었다. 1997년엔 정부세종로청사, 1999년엔 정부중앙청사로, 2013년이 돼서야 정부서울청사가 됐다. 2002년에는 현재 외교부가 입주해 있는 청사 별관이 준공됐다.

2012년 9월 14일 세종특별시로 중앙행정기관이 이전하면서 결국 지금은 통일부와 행정안전부, 여성가족부, 외교부만 입주해 있다. 행안부 역시 내년쯤 이전하는 법적 근거가 지난달 마련됐다. 행안부까지 세종시로 이전하면 중앙행정기관의 집결지로서의 역할도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는 셈이다. 사진은 1969년 7월 15일 정부종합청사 상량식을 하는 모습.

국가기록원 제공
2017-12-04 3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서 아파트 살인사건’ 피해자 딸이 올린 “

‘강서구 PC방 살인사건’의 피의자 김성수(29)에 대한 엄벌을 촉구하는 국민청원 참여자가 100만 명을 돌파한 가운데 서울 강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기업 재기할 DIP금융 필요… 캠코법 1조부터 바꿔 영역 넓

문창용 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취임 2년 인터뷰

순균씨, 통장과 행복한 데이트… 4년 후 강남지도 변화 보여

취임 100일 주민소통 나선 정순균 강남구청장

공보육 확대로 유치원 비리 해법 찾는 동작

보육환경 개선에 팔 걷어붙인 이창우 동작구청장…하나금융과 국공립 어린이집 개원 협약

수소차와 사랑에 빠진 구청장님

친환경차 전도사 된 박겸수 강북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