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 웃음소리 넘치는 서초

22일 모자특화보건소 개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초구 꽃마을지구에 임산부·영유아 특화 보건소가 들어선다.

서초구는 “임신 준비부터 출산, 육아까지 단계별로 아이를 키우는 데 필요한 각종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서초모자보건지소’를 오는 22일 개소한다”며 “모자보건지소는 초보 부모들을 위해 육아 관련 서비스를 총괄 관리하는 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것”이라고 3일 밝혔다.

모자보건지소는 504㎡ 규모에 건강클리닉, 부모교육센터, 영양키움방, 헬스케어방, 오감발달 놀이방, 왁자지껄 수다방, 나를 찾는 방 등 건강·배움·영양·운동·놀이·소통·힐링 7개 주제별 공간이 조성된다. 의사 1명, 간호사 5명, 운동처방사 1명, 영양사 1명, 놀이지도사 1명 등 15명의 전문 인력이 상주하며 맞춤형 의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건강클리닉은 임산부 산전·산후 진료, 영유아 건강검진과 예방접종 등을 담당한다. 부모교육센터는 초보 부모를 위한 출산준비교실 등 부모 역할을 이끄는 단계별 교육과정을, 영양키움방은 영유아 이유식 상담·산후 체중조절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헬스케어방은 임산부 요가, 필라테스 기구를 이용한 자세 교정 등을 제공한다. 오감발달 놀이방에선 음악·미술 등 영유아 성장단계별 특성에 맞춘 오감 자극 놀이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나를 찾는 방은 아로마요법, 마사지, 명상 등을 통해 산후우울증과 육아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도록 돕는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저출산시대 육아는 한 가정이 아니라 사회 공동으로 책임져야 할 문제”라며 “국가적 과제인 저출산 문제에 대해 기초자치단체로서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생활밀착형 선도 정책들을 추진해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넘치는 서초’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8-01-04 1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박원순, 폭염 속 에어컨 없는 옥탑방 입주에…

박원순 서울시장은 22일 앞으로 한달 간 지내게 될 강북구 삼양동 옥탑방에 입주했다. 이달 초 3선 취임 직후 “서울시장의 힘이…

많이 본 뉴스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