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폭력 피해 주민등록 열람제한 급증

폭력행위자 주민등록 교부 제한요청 4년 만에 3배

“4년간 일자리 10만개… 떠난 사람 돌아오게”

‘지방 소멸 타파’ 두 팔 걷은 이철우 경북도지사

조명래 ‘4대강 청문회’ 파고 넘을까

23일 환경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이웃이 살기 좋은 우리 동네] 상권 살리고 소외이웃 선물주는 성북

직원 승진화분 100여개 설 맞아 ‘나눔 同幸’ 훈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성북구는 직원들이 승진 등으로 받은 화분 100여개를 밸런타인데이와 설 명절을 맞아 소외된 이웃에게 선물했다고 13일 밝혔다.
서울 성북구 직원들이 소외된 이웃과 나누기 위해 기증한 인사이동으로 선물받은 화분들.
성북구 제공

지난 1일 구는 직원게시판에 소외 이웃에게 승진으로 받은 화분을 나누는 일명 ‘동행’(同幸) 화분 동참 안내문을 올렸다. 그 결과 일주일 만에 난, 금전수, 고무나무 등 100여개의 화분이 기증됐다. 성북구 한 직원은 “화분 안 주고 안 받기를 하다 보니 지역의 꽃집 등이 어려움을 호소하며 폐업까지 한 경우도 있어, 평소 소박한 화분으로 선물을 주고받았다”며 “소외 이웃에게 희망을 전하고 지역상권도 살리는 멋진 제안인 것 같아 기쁜 마음으로 동참했다”고 밝혔다.



화분을 선물 받은 김막례(79) 할머니는 “가족이 없어 더욱 외로운 명절인데 정을 쏟으며 기를 수 있는 화분을 선물 받게 돼 마음도 싱싱해지는 것 같다”고 말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8-02-14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1조8천억대 미국 복권, 한국서 당첨되면 당첨금

미국의 숫자 맞추기 복권 메가밀리언 추첨에서 또다시 당첨자가 나오지 않았다. 이로써 당첨금이 미국 복권 사상 최고액인 16억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초, 사람중심 디자인 혁신

조은희 구청장 “디테일이 패러다임 바꿔”

“소통하는 체어맨 될 것”

김창규 동대문구의회 의장

시바타 도요는 98세에 등단했어요… 꿈은 이루어집니다

‘어르신 꿈 전도사’ 된 김수영 양천구청장

문화예술과 스마트폰 친화형으로

‘특성화시장’으로 변신한 40년 전통시장 찾은 노현송 강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