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 겨울 복지 사각지대 발굴 우수 자치구

복지부 선정… 독거남 지원 호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양천구는 보건복지부 주관 ‘동절기 복지 사각지대 발굴·지원 분야’에서 우수 자치구로 선정돼 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17일 밝혔다.


양천구는 지난해 12월부터 올 2월까지 동절기 3개월간 복지플래너, 복지상담사, 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복지통장 등 민관이 함께 복지사각지대 6393가구를 조사했다. 이를 토대로 5752가구를 기초수급자로 책정하고, 긴급 복지지원·민간기관 연계 복지 서비스 제공 등을 했다. 김영흠 양천구 자치행정과장은 “겨울철 전국 단위 복지 사각지대 집중 발굴 기간 취약계층 보호를 위해 적극 노력한 점과 50대 독거남 지원책인 ‘나비남 프로젝트’ 등 선도적인 복지정책이 호평을 받았다”며 “앞으로도 복지 사각지대 주민들을 지속적으로 발굴·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8-05-18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국종 교수가 무전기 바닥에 던지면서 격노한

경기 ‘닥터헬기’ 도입 지역으로 선정됐지만구체적인 도입 시기는 여전히 정해지지 않아“구조헬기 이착륙 문제삼는 곳 한국밖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시바타 도요는 98세에 등단했어요… 꿈은 이루어집니다

‘어르신 꿈 전도사’ 된 김수영 양천구청장

문화예술이 넘실대고 스마트폰 친화형으로

‘특성화시장’으로 변신한 40년 전통시장 찾은 노현송 강서구청장

광역자원순환센터 완전 지하화…“은평의 미래·환경 풍요롭

[서울 초선 구청장에게 듣는다] 김미경 은평구청장

구로 철길 옆 음지, 문화의 양지 되다

이성 구로구청장 마을 활력소 개소식 참석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