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다 같은 축제… 배꼽 빠지는 축제

21일부터 강원 이색축제 개막

성폭력 신고자 45%가 왕따·해고 ‘2차 피해’

여가부, 민간·공공 접수 사건 전수조사

‘직장 괴롭힘·폭력’ 형사처벌·산재 인정 추진

정부 ‘괴롭힘 근절 대책’ 확정

모범사업장 선정된 동서울터미널

광진, 소방재난본부와 인증식…40층 규모 복합터미널로 개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광진구는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주관 2018년도 ‘안전관리 모범사업장’에 동서울터미널이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구는 이날 안전건설교통국장, 이영우 광진소방서장, 양재식 한진중공업 상무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동서울터미널 정문에서 모범사업장 인증 현판식을 개최했다. 올해 11회째를 맞은 ‘안전관리 모범사업장 인증제’는 민간분야의 자율적인 안전관리체계를 정착해 안전한 도시환경을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동서울터미널은 안전관리 부문에서 화재 발생 등이 없었고, 준공 후 30년 가까운 노후 시설임에도 불구하고 체계적이고 지속적으로 안전관리를 실시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그 결과 안전관리, 소방시설 유지관리, 안전경영시스템 등 37개 항목 심사평가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아 대상에 선정됐다. 구는 동서울터미널 현대화를 조속히 추진할 계획이다. 동북권 광역교통 중심의 위상에 걸맞은 ‘미래형 복합터미널’로 개발해 강변역 일대 교통체계를 개선하고 지역발전을 촉진한다는 구상을 내놨다. 현대화 사업으로 터미널을 현황 대비 120% 확충해 승·하차장을 지하에 배치하고, 강변북로 구리 방면으로 직접 진출입로를 확보한다. 국제현상설계 공모를 통해 호텔, 판매, 문화 집회시설 등이 도입되는 약 40층 규모로 개발할 계획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광진구는 평상시에도 안전 점검과 훈련을 통해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안전을 향상에 애쓰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꾸준한 관리를 통해 안전하고 편리한 터미널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2018-07-1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영화 ‘아수라’는 실화? 이재명 ‘그알’ 후 역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21일 은수미 성남 시장과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조폭 출신 기업가 연루설을 비롯해, 성남시와 경기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기업·구직자의 만남 19데이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현장톡톡 열린간담회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온·오프 소통해결사 ‘마포1번가’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소통맨’ 김영록 지사

전남도 직원과 일일이 개인사 나눠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