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국정과제 정책 담당·결재자 실명 공개

국민이 실명제 직접 신청할 수도 있어

“외출 장병 잡아라” 지자체는 軍 마케팅 중

영화관람·숙박음식업 할인 속속

한국의 바다, 중국발 수은에 중독되고 있다

한국해양과학기술원팀 퇴적물 시료 분석

서대문구 ‘신촌 박스퀘어’ 자치구 행정 최우수상

공중화장실 자리 공공 임대상가 변신…일자리 창출·상권 활성화 등 효과 톡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 서울시를 통틀어 대표하는 자치구 행정 최우수 사례로 서대문구 ‘신촌 박스퀘어(boxquare)’ 사업이 손꼽혔다.

이번 선정은 서울시에서 25개 자치구로부터 접수한 우수 사례 49건 가운데 전문가 심사로 우선 10개를 추린 뒤, 중구 세종대로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열린 발표회에서 최우수상과 우수상, 장려상을 가리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현장 평가단 40여명이 각 구청 우수 사례 발표를 직접 듣고 매긴 점수와 전문가 점수를 합산해 최종 순위를 결정했다.

한때 공중화장실이 자리했던 경의중앙선 신촌역 앞 부지에 건립한 신촌 박스퀘어는 노점상과 청년, 지역 상생을 위한 전국 최초의 공공 임대상가다. 이화여대 앞 노점 상인들의 자영업자 전환, 청년창업을 통한 일자리 창출, 지역상권 활성화 등의 성과를 일궜다.

또 개성이 넘치고 창의적인 디자인으로 ‘2018 대한민국 공공디자인대상’을 수상하는 등 신촌의 새로운 명물로 떠올랐다.

문석진 구청장은 “노점 강제정비 대신 상생을 통해 결실을 맺은 신촌 박스퀘어의 사례가 이번 최우수상 수상을 계기로 지역 안팎에 더욱 널리 확산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18-12-26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상상 초월’ 조현아 폭언 “도미조림 게걸스레

이혼 소송 중 남편에게 폭행 등 혐의로 고소 당한 조현아(45) 전 대한항공 부사장이 자녀 앞에서 남편에게 고성을 지르고 욕설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애국지사와 중랑주민을 잇다

류경기 구청장 망우묘지공원 답사

미세먼지 잡는 ‘에코보안관’ 떴다

환경 관심 많은 4050 주민 참여

마음껏 숨 쉬는 맑은 강남

청담역 지하에 ‘미세먼지 프리존’

100년전 그날의 외침 재현

3·1운동 기념 주민 100여명 행진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