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 10만 천사에 인센티브 준다

‘한마음 봉사의 날’ 동행 이정훈 구청장

“광주형 일자리 갈등 사실 아니다”

‘광주시·한국노총 공동 기자회견

중구, 장충초교 앞 이동식 불법 주정차 단속

고정식 절반 가격에 설치·이전 편해

동대문구 첫 국가유공자 명패 주인 된 유관순 열사 조카

만세삼창 재현·유공자의 집 명패 달기… 독립 유공자·후손 챙기는 자치행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文정부 전까지 연금 제외 유장부씨 혜택
1457명에 명패… 수당 2만원으로 상향

유덕열(왼쪽) 동대문구청장이 18일 유관순 열사의 조카인 유장부씨 자택을 방문해 독립유공자 명패를 대문 앞에 함께 걸고 있다. 동대문구 제공

“유관순 열사를 비롯해 조국 독립을 위해 헌신한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정신을 영원히 잊지 않겠습니다.”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은 18일 동대문구 답십리동에 있는 독립유공자 후손인 유장부(81)씨 자택을 찾아 대문에 국가유공자 명패를 달았다.

동대문구에 거주하는 국가유공자 중 첫 번째로 국가유공자 명패를 받은 유씨는 유관순 열사의 조카다.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은 문재인 정부 들어 실시하는 보훈 정책의 하나로 국가보훈처가 지자체와 함께 국가유공자를 존경하는 마음을 이웃들과 나누기 위해 추진하고 있다.

유씨 집안에는 유관순 열사를 포함한 독립유공자가 9명이지만 유장부씨는 문재인 정부 이전까지 연금 혜택을 받지 못했다. 독립유공자 후손 가운데 직계 선순위 유족 1명에게만 연금이 지급되기 때문이다. 문재인 정부가 들어선 뒤 연금 혜택을 못 받아 어려운 삶을 이어가는 독립유공자 후손들을 찾아 지원금을 주면서 상황이 조금 나아졌다는 설명이다. 유씨도 지원 대상으로 선정돼 올해부터 생활조정수당 및 생활지원금으로 월 70여만원을 받고 있다.

D제약회사 영업직 출신인 유씨는 현재 광복회 서울시지부 보훈회관 관리인으로 있다. 유씨는 지난 3월 1일 제100주년 3·1절 중앙기념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유관순 열사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을, 이에 앞서 지난달 28일 유 구청장으로부터 유공자 표창장을 받았다.

동대문구는 유씨를 시작으로 올해 독립유공자 62명, 민주유공자 7명, 국가유공자 1388명 등 총 1457명의 국가유공자 집에 국가유공자 명패를 달아 줄 예정이다. 동대문구는 앞서 지난 1월부터 국가유공자 보훈예우수당을 기존 월 1만원에서 2만원으로 상향했다. 유 구청장은 이날 유씨 집을 방문하기에 앞서 광복회 동대문지회 회원 10여명과 오찬 간담회를 갖고 회원들을 격려했다.

유 구청장은 “수많은 애국지사의 희생으로 현재 우리가 자유를 누릴 수 있는 것”이라면서 “국가유공자를 예우하는 것은 이들의 헌신에 보답하는 방법으로 앞으로도 국가유공자 삶의 질 향상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9-03-19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국 딸 ‘유급’ 준 교수 “성적 나빠 절차대로

“사직에 어떤 외압도 없어”딸에 장학금 준 지도교수는 영전조국 “비판 겸허히 받아들인다”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딸에게 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민중사 성지, 자부심 세울 것”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뚝도시장 청년상인에 8억원 지원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노원 하늘 덮은 송전탑 땅속으로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성북 아파트 ‘특별한 나눔’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