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금단의 땅’ 미군 기지 개발에 1조 3000억 푼다

2020년 미군 공여구역 발전계획 발표

자연·역사·예술이 ‘하나로’… 글로벌 관광명소 안양예

‘안양공공예술 프로젝트’ 통해 새롭게 태어난 예술공원

청년이 행복한 서대문, 청년친화헌정대상 받아

청년지원 부문 대상 자치단체로 선정…주거공간·창업꿈터 조성 등 높은 평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서울 서대문구가 국회사무처 소관 사단법인 ‘청년과미래’가 주관한 ‘2019 청년친화헌정대상’ 심사에서 ‘청년지원’ 부문 대상 수상 자치단체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청년도시’라고 불릴 만큼 전국에서 가장 많은 9개 대학이 밀집한 서대문구의 지역 특성을 반영해 주거, 일자리, 문화 등의 분야에서 청년 지원의 기반을 구축한 정책들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는 분석이다.

실제로 서대문구는 청년미래 공동체주택, 셰어하우스 ‘청년누리’, ‘이와일가’, ‘꿈꾸는 다락방 1·2호’, 대학생연합기숙사 등 다양한 청년 주거 공간과 창천동 창작놀이센터, 신촌문화발전소, 신촌 파랑고래 등 문화예술 창작활동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청년창업꿈터, 신촌 박스퀘어, 청년 키움식당, 이화 패션문화거리, 사회적경제마을자치센터, 가좌청년상가 등 창업이나 취업을 지원하는 각종 인프라도 조성했다. 올해도 가좌역 소셜벤처 육성 공간, 신촌동 복합청사 청년주택 등을 추가로 조성할 계획이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소위 ‘N포세대’라고 불리는 이 시대의 청년들이 포기하지 않고 꿈꿀 수 있도록 다방면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청년친화헌정대상은 정책, 입법, 소통 등 다양한 방식으로 청년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 국회의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심사는 각 분야 전문가 8명과 청년심사위원 20명으로 구성된 선정위원회가 맡았다. 시상식은 오는 9월 21일 오후 4시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공원에서 열린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6-14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전통시장 회식… 코로나 넘는 중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우리 마을 우리가 지킨다”

이승로 서울 강북구청장

영등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