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수성알파시티에 자율주행 셔틀버스

20일부터 2.5㎞ 순환도로 3대 시범운행

[단독] 모욕받는 빈곤층

기초수급 신청 때 ‘가족해체 제3자 인증’ 요구

‘광주형 일자리’ 본격 출범

광주시·현대차 합작법인 오늘 윤곽

강서, 공공 와이파이존 확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노현송 강서구청장

서울 강서구가 ‘공공 와이파이 존’ 확대에 나선다. 다중이용시설 내부뿐 아니라 밖에서도 누구나 인터넷을 무료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강서구는 2022년까지 공공시설 등 지역 주민들이 많이 찾는 다중이용시설에 와이파이 무선접속장치(AP) 600대를 설치한다고 16일 밝혔다.

올해는 1단계 사업으로 마곡지구, 구청 청사 주변, 우장산근린공원 등 공원 3곳, 까치산시장 등 전통시장 3곳, 양천향교·겸재정선미술관 등 문화시설 주변에 343대의 AP를 설치한다. 구 관계자는 “공원이나 시장을 찾는 주민들과 지역을 방문한 국내외 관광객들이 데이터 비용 걱정 없이 관광정보, 음악, 시장정보 등 인터넷 기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내년부터 2022년까진 2단계 사업으로, 해마다 체육시설 등 다중이용시설 주변 100곳 이상에 AP를 구축한다. 구에는 현재 총 417대의 AP가 있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2022년엔 1000곳이 넘는 곳에 무선망이 구축되는 만큼 지역 어디에서나 공공 와이파이를 쉽게 사용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일상생활 속에서 아무런 불편 없이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는 ‘와이파이 강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07-17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현대가 며느리’ 노현정 5개월만에 포착된 근

정대선 현대비에스앤씨 사장의 부인 노현정 전 아나운서가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부인 고 변중석 여사의 12주기인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500만 그루, 마포의 미래 심는다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성동 아이디어 빛나는 소셜벤처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과기부, 과천 떠나 ‘세종 시대’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팔당댐 물안개공원에 허브섬”

신동헌 경기 광주시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