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 정부혁신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원오 성동구청장

서울 성동구는 행정안전부 주관 ‘2018년도 정부혁신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대통령상과 재정인센티브(특별교부세) 2억 7500만원을 받는다고 23일 밝혔다. 성동구는 “전국 자치단체 243곳(광역 17·기초 226) 중 기초단체에서 유일하게 대통령상을 받게 됐다”고 전했다.

이번 혁신평가는 정부혁신평가단과 국민평가단을 구성, 공정성과 객관성을 확보했다. 성동구는 젠트리피케이션(급격한 임대료 상승으로 인한 원주민 내몰림) 폐해를 막은 ‘성동안심상가’, 노인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성동미래일자리주식회사’, 전담 주치의가 75세 이상 노인을 직접 찾아가 진료하는 ‘효사랑주치의’ 등이 혁신 사례로 호평을 받았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정책들을 꾸준히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07-24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