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청’ 승격… 전문성 강화

행안부, 정부조직법 개정안 발표

가야고분군, 세계인 가슴에 감동 준비 끝

유네스코 세계유산 신청 후보 선정돼

“한 뼘의 도시공원도 해제하지 않겠다”

박원순 시장, ‘그린뉴딜’ 정책 발표

중구 취약층 300여 가구에 화재감지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양호(오른쪽) 서울 중구청장이 지난 28일 구청 기획상황실에서 태광산업과 안전 생활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있다.
중구 제공

서울 중구는 지난 28일 중구청에서 태광산업과 지역 내 도시재생사업 지역의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태광산업은 화재에 취약한 저층 노후·불량주택지역의 300여 가구에 약 4000만원 상당의 스마트 화재 감지기를 지원하기로 했다. 이 감지기는 불이 나면 스마트폰 앱으로 화재 정보를 전송해 주민들에게 피난대피로를 알려 주는 장치다. 신속한 대피를 도와 인명 피해를 예방해 준다. 사고 위치의 정확한 파악이 가능해 화재 초기 진압에도 용이하다.

섬유, 직물 석유화학, 슈퍼섬유 등을 다루는 태광산업은 장충동 2가에 있다. 장충동2가 일대 일부는 현재 골목길 재생사업이 진행 중이며 30년 이상 된 건축물이 80%를 넘고 목조가옥도 52%에 달한다. 구 관계자는 “골목길마저 좁고 구불구불한 데다 막다른 곳이 많아 재난에 매우 취약한 실정”이라고 말했다.

태광산업은 관할 소방서와 경찰서, 지역 주민과 더불어 합동 소방훈련에도 참여한다. 구와 협력해 영세 봉제업체가 혼재한 주거 지역에도 스마트 화재감지기 보급 등을 통해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에 힘을 보탠다. 서양호 중구청장은 “기업의 사회공헌활동 가치가 증대되고 있다”면서 “기업과 공공기관의 협력으로 시너지를 얻을 수 있는 사업을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19-08-30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홍천, 마스크 1만장 전달

6·25 때 전사한 佛장교 고향에 제공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