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6시 다른 구 등교하는 흑석동 학생들… “고교 세워

‘일반고 사각지대’ 서울 동작구 흑석동, 학교 유치에 역점

행안부 41년 ‘금녀의 벽’ 두 과장이 깼다

서정아 조직기획과장 이어 채수경 자치행정과장까지 첫 여성 임명

대전경찰청은 포토존 인테리어 공사 중

코로나 전국 확산 비상시국에… 정신 못 차린 공직사회

손주와 뛰놀고 물리치료까지… 노인 복지 업그레이드 성북

성북노인종합복지관 별관 신축…이승로 구청장 “복지 인프라 확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성북구는 21억원을 투입, 종암동 성북노인종합복지관 별관을 신축하고 기존 본관 건물을 ‘리모델링’해 지난달 27일 새롭게 문을 열었다고 2일 밝혔다.

성북노인종합복지관은 1999년 문을 연 성북구 내 유일한 노인종합복지관이다. 하루 평균 어르신 1500여명이 이용한다. 개관한 지 20년이 되면서 시설이 낡고, 급증하는 어르신 인구에 비해 협소해 공간 확장과 리모델링 요청이 제기돼 왔다.

구는 별관 건립을 위해 복지관 인근 부지를 매입, 지난해 10월 착공했다. 연면적 289.8㎡, 지상 3층 규모로 완공됐다. 1층엔 사무실·물리치료실, 2층엔 생활실·프로그램실, 3층엔 생활실·식당·조리실·세탁실이 조성됐다. 본관 4층 주간보호센터도 옮겨 왔다. 구 관계자는 “효율적인 공간 활용을 위해 다른 자치단체 복지관을 ‘벤치마킹’했고, 지역 주민 의견 수렴과 건축자문회의,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인증(BF) 등을 거쳤다”고 했다.

4층 규모 본관은 층별 공간을 재배치하고 리모델링 공사를 했다. 1층은 카페와 손자녀와 함께하는 건강놀이터, 2층은 바둑·장기실, 3층은 프로그램실, 4층은 탁구실·물리치료실로 새롭게 꾸며졌다. 지하 식당은 조리실과 식사 공간이 확장됐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별관 신축과 본관 리모델링으로 어르신들에게 보다 넓고 쾌적한 공간을 제공해 드리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어르신 복지 인프라를 꾸준히 확충, 어르신들이 즐겁고 행복한 노년을 보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09-03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류상’ 남편·후배, 알고 보니 포주와 그 애

지적장애인 성매매범 내몬 사법권력“경찰이 피해자의 억울함을 벗겨 주기는커녕 범죄자를 만드는 데 앞장선 사건입니다.”장수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선별진료소 기능 강화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보드게임으로 관세법 수업

조은정 관세국경관리연수원장

中企 살리는 금천, 40억 육성자금 융자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경제 살리는 광진, 1471억 조기 집행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