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낭독 소리 낭랑한 강남… 문향 흐르는 문화도시

도시 품격 높이는 강남구 독서문화정책

중앙부처 여성 고위공무원 지난해 첫 100명 넘었다

정부 ‘공공부문 균형인사 보고서’ 발간

이틀 뒤 71주년… 국회서 잠만 자는 여순사건특별법

1만여명 희생… 제주 4·3사건과 쌍둥이

마포구, 초등학생 돌봄 공백 ‘우리동네 키움센터’에서 해결해드려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마포구가 초등학생 돌봄을 지원하는 ‘망원1동 우리동네 키움센터’를 이달부터 정식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우리동네 키움센터’는 소득에 관계없이 돌봄이 필요한 아동들에게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곳으로, 아이의 시간 여건에 따라 온종일 돌봄과 시간제 돌봄으로 운영된다.
서울 마포구 망원1동에 새로 자리한 우리동네 키움센터 외관.
마포구 제공

구는 지난해 서울시 공모사업에서 선정돼 성산2동에서 우리동네 키움센터를 처음 선보인데 이어 올해는 망원1동에 추가로 우리동네 키움센터를 품게 됐다.

센터에서는 돌봄 시간에 학습 지도, 놀이 지도, 체험 교육 등의 프로그램과 간식을 제공한다. 모아미술치료와 부모 교육, 외국어 교실 등 특화 사업도 펼친다. 아이들이 다양한 활동으로 짜임새 있고 행복하게 시간을 보낼 수 있게 하려는 취지다. 더불어 행여나 아이들이 안전한지, 배고프지는 않을지 우려하는 부모들의 걱정과 부담도 덜어준다.

마포구는 초등학생 자녀를 둔 맞벌이 가정의 가장 큰 고민 가운데 하나인 돌봄 공백을 해결하기 위해 ‘우리동네 키움센터’를 점차 확대·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다양한 아동 돌봄 서비스가 있음에도 요건에 부합하지 않아 혜택을 못 받는 가구가 많다”며 “앞으로도 마포구에 우리동네 키움센터를 적극적으로 늘려 맞벌이 가구의 육아 부담을 덜어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버스 앞좌석 여성 머리에 체액 묻혔는데 무죄

국과수 감정 결과 피해자 머리서 피고인 체액 검출법원 “피고인이 고의로 체액 묻혔다고 단정 못 해”시내버스에서 앞자리에서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같이의 가치 ‘도봉 육아’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주민 참여형 ‘안전 급식 시대’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2개월째 ‘혁신 금메달’

이정훈 서울강동구청장

뚝섬역상점가 ‘청춘놀이터’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