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 ‘대한민국 디자인 대상’ 대통령상… 3관왕 영예

공공디자인 서리풀 원두막·이글루 호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은희 서초구청장

서울 서초구가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한 ‘2019’ 제21회 대한민국 디자인 대상’에서 지방자치단체 부문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수상으로 서초구는 지난 5월 행정안전부 주관 재난관리평가와 6월 환경부 주관 환경 보전 유공 부문에서 대통령 표창을 받은 데 이어 ‘대통령상 3관왕’의 자리에 오르게 됐다.

이번에 수상한 대한민국 디자인 대상은 창의적인 디자인경영으로 국가디자인산업 경쟁력을 제고하고 디자인 개발·관리·육성으로 국가 경제 발전에 기여한 기관에 수여하는 상이다. 서초구는 주민들의 호응이 큰 생활밀착형 공공디자인을 전국으로 퍼뜨리고 자체 연구해 개발한 디자인으로 공공디자인을 선도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여름이면 전국 어디서나 볼 수 있는 횡단보도 앞 그늘막 ‘서리풀 원두막’과 버스정류장 내 한파대피소 ‘서리풀 이글루’가 대표적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조은희 서초구청장이 민선 6기 취임하자마자 ‘주민 생활에 녹아들고, 서초의 품격을 높이는 디자인’을 목표로 도시디자인 행정을 강화한 데 따른 결실”이라고 설명했다. 조 구청장은 “앞으로도 모든 정책, 사업마다 ‘서초만의 철학’이 담긴 디자인 행정으로 주민들이 자부심과 행복을 느끼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11-07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