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3대 음악가’ 정율성 광주 생가에 역사공원·기념관

광주 출생 상하이서 의열단 활동…내년 12월 준공

‘마스크 해수욕’? 불안불안한 개장

새달 6일 태안을 시작으로 속속 개장

문화예술부터 IT까지… ‘청년 일자리’ 팔 걷은 서초

‘음악문화지구’ 특성 살려 창작공간 제공

원희룡 “제주 항공편 중단 철회… 대구 시민께 죄송”

권영진 “대구폐렴·대구코로나 사용 말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원희룡(오른쪽) 제주도지사가 2일 오전 제주도청에서 중국인 무비자 입국 일시 중지를 정부에 건의하는 내용의 브리핑을 하고 있다. 제주 연합뉴스

제주도는 항공기를 통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유입 차단을 위해 정부에 건의했던 대구~제주 항공기 운항 중단 요청을 철회했다고 23일 밝혔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이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대구시민 여러분의 마음을 다치게 해드린 것 같아 죄송하다”며 고개를 숙였다. 그는 “대구시민에게 더한 아픔을 드린 것 같아 참으로 안타깝고 송구한 마음이며 제주도민과 함께 대구시민을 응원하며 당면한 어려움을 조속히 해결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도는 제주에서 첫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대구를 다녀온 것으로 확인되자 대구와 제주를 잇는 항공기 운항을 중단하거나 최소화해 줄 것을 22일 국토교통부에 건의했다. 이 같은 제주도의 처사가 알려지자 전국적인 비난이 쏟아졌고, 도는 하루 만에 요청을 철회한 것이다.

이용호 영남대 교수는 “대구를 도와주지는 못할망정 앞장서서 대구포비아(공포)를 조장하는 것은 무책임하다. 대구시민들이 김해나 김포공항을 이용할 수도 있어 운항 제한은 실효성도 없는 대책이다”고 말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날 SNS 등에서 ‘대구 폐렴’, ‘대구코로나’ 등 용어가 쓰이는 것에 대해 강한 우려를 표했다. 권 시장은 이날 코로나19 관련 브리핑에 앞서 “우한폐렴이 아니듯이 ‘대구폐렴’도 아닌 코로나19”라고 말했다.

제주 황경근 기자 kkhwang@seoul.co.kr
2020-02-24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가정이 행복한’ 관악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전통시장에서 착한소비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교육부 공모 평생학습도시 선정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온라인 개학 55개국과 공유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