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지원금 신속 집행… 사무관 신의 한수

행안부 이빌립 사무관 아이디어 제시

무상교통·노면전차… 시민생활권 보장 시동

도농복합도시 화성시의 ‘교통복지 정책’

이태원 방역클라쓰 시즌2…어서 와요

[현장 행정] 손수 청소 솔 든 성장현 용산구청장

中企육성기금 이자 1.5%로 인하… 벤처·소상공인 짐 덜어 주는 강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서울 강서구는 코로나19로 경영난을 겪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이자 부담을 덜어 주기 위해 중소기업육성기금 대출 금리를 기존 2%에서 1.5%로 낮췄다고 7일 밝혔다.

구는 올해 중소기업육성기금 60억원을 편성, 시설·운전·기술개발 자금 등을 지원하고 있다. 1년 거치 4년 균등분할 상환 조건으로, 소상공인은 최대 5000만원, 중소기업은 최대 3억원까지 대출받을 수 있다.

지원 대상은 강서구에 공장 등록을 한 중소기업이나 본사가 있는 벤처기업, 구에 사업장을 두고 사업자등록을 한 소상공인이다. 신청일 기준 사업자등록을 한 지 1년 이상 돼야 하고, 매출 실적과 담보 능력이 있어야 한다.

대출 희망 중소기업이나 소상공인은 사업계획서·사업자등록증 사본 등 관련 서류를 구비해 구 지역경제과를 찾아 신청하면 된다. 구는 여신기관 신용담보 여력 조회 결과를 토대로 지원 대상 업체를 선정하고, 선정 즉시 융자 지원을 한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대출 금리 인하는 신규로 대출을 받는 업체뿐 아니라 기존에 대출을 받은 업체에도 적용된다”며 “현재 업체 199곳에서 총 93억원을 대출받았는데, 이번 조치로 해당 업체들은 올 한 해 4650만원의 이자 부담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20-04-08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정은경 “깜깜이 감염 제일 싫어”

“고위험군으로 이어질까 가장 우려”

“취약노동자 23만원씩 지원”

이재명 경기도지사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