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값 채소 헐값 과일

태풍·추석 보낸 뒤 농산물 몸값 급변

서핑 천국 된 충남 태안 ‘만리포니아’

초보·고수 서퍼들 파도 타기 명소로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도심 보행자 안전을 위한 도로 개선에 관한 정책토론회 개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도심 보행자 안전을 위한 도로 개선에 관한 정책토론회

서울특별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유용 위원장(더불어민주당·동작4)은 지난 21일 서울특별시의회 2층 제2대회의실에서 ‘도심 보행자 안전을 위한 도로 개선에 관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서울시의회 유용 기획경제위원장이 주관한 가운데 도심부도로의 환경과 안전을 위한 혁신방향과 보행자 안전을 위한 도로 개선 정책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였다.

토론에 앞서 유용 위원장은 개회사에서 “과거 도심부 도로는 자동차 위주로 설계돼 신속한 자동차 주행에만 초점이 맞춰져 있어 보행자가 사고의 위험에 노출돼 있다”며 “이제는 자동차 중심에서 사람 중심으로 정책을 바꿔야 하고 보행자의 안전뿐만 아니라 시민들의 쾌적한 환경을 위해 도로문제로 인해 발생하는 소음, 안전문제 등을 해결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토론회는 기획경제위원회 권영희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비례대표)이 사회를 맡고, ‘도심부도로 환경과 안전을 위한 혁신 방향’(중앙대 조윤호 교수), ‘보행자 안전을 위한 도로 개선 정책’(서울시립대 김도경 교수)의 주제로 발표가 이어졌다.

사회를 맡은 권영희 부위원장은 “자동차와 사람이 공존하는 도심부 도로 환경 개선은 시민 안전을 위한 중요한 요소”라며 “도심 보행자 안전을 위해 도심부 도로 개선 방안에 대한 근본적이고 실효성 있는 정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서울시의 적극적인 대책을 촉구했다.

이어진 자유토론에서는 권수안 부원장(한국건설기술연구원)을 좌장으로 오흥운 교수(경기대학교 도시교통공학과), 윤혁렬 연구위원(서울연구원), 백원옥 대표이사(주식회사 대일텍), 임종국 의원(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박태주 과장(서울시 보행정책과장)이 토론자로 나섰다.

토론의 좌장으로 나온 권수안 부원장은 “생활도로에서의 사망사고 저감, 저속도로에서의 블록 포장 적용에 따른 다양한 효과 등을 얻기 위해서는 관련 기준 제정을 위한 시범 사업 및 효과 검증 연구가 선행돼야 한다”면서 “이를 위해서는 조례를 통해 기준 제정을 위한 검증 연구 추진을 지원하고, 검증 연구 완료 후 조례 제정이 필수적”이라고 언급했다.

토론회를 주관한 유용 위원장은 “오늘 토론회는 도심부 도로의 역할과 기능에 맞는 도로 조성으로 서울 도심이 사람 중심의 안전하고 쾌적한 도심을 가꾸기 위한 첫 출발이었다”며 “앞으로도 서울시의회는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서울의 도시브랜드 가치와 새로운 경쟁력 확보를 위해 도심부 도로의 혁신정책과 보행자 안전을 위한 도로 개선 정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국 출근 20분 뒤 檢 들이닥치자 정경심과 딸은

정치일정 고려 文 출국 다음날 승부수 일각선 “현직 법무장관 예우 갖춘 것”검찰이 서울 서초구 방배동의 조국 법무부 장관 자택을 압수수색한 23일, 조 장관 자택 주변에는 40여명의 취재진과 주민, 보수단체 회원들이 뒤섞여 어수선했다. 평소 조 장관을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24시간 무휴…마포 ‘화장실 혁명’

마포구청장, 공공화장실 개방 추진

건축가협회가 뽑은 ‘명예건축가’

건축사 출신 김영종 종로구청장

“지역 격차 크면 국가 유지 흔들”

송두율 전 獨 뮌스터대 교수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